•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SPC삼립, 4분기 영업익 268억...전년比 23.7% ↑
뉴스핌 | 2022-01-20 16:34:35

[서울=뉴스핌] 전미옥 기자 =SPC삼립(005610)은 지난해 4분기 영업이익이 268억5900만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4% 증가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기간 매출액은 8334억 9700억으로 23.5%늘었다. 분기 사상 최대 실적이다. 지난해 전체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2조 9470억, 658억으로 전년대비 15.9%, 28.6% 상승했다.

사업의 양대 축인 베이커리와 푸드사업이 고르게 성장하며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호실적을 기록한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온라인 유통 플랫폼 확대로 온라인 사업 매출이 전년대비 133% 성장한 963억을 기록했다.

사진=SPC삼립

이와 함께 SPC삼립은 오는 2024년 매출 4조, 영업이익 1100억(연결기준)을 달성하겠다는 새로운 경영목표를 제시했다. 베이커리와 푸드, 온오프라인, B2B와 B2C를 아우르는 '옴니 푸드플랫폼 기업'으로 한 단계 더 도약하겠다는 포부다.

특히 가정간편식(HMR) 포트폴리오를 구축해 2024년까지 관련 매출 2500억을 달성할 계획이다. 시티델리 브랜드로 냉동 HMR 시장 진출도 앞두고 있다.

온라인 사업도 강화한다. B2B 중심의 소재 유통 플랫폼 '상록웰가'를 D2C(Direct to customer 소비자 직접 판매) 유통 플랫폼으로 발전시키고 새벽배송, 라이브커머스 사업 등을 적극 확대해 2024년까지 3000억 규모의 사업으로 성장시킬 계획이다.

'저스트에그' 출시 등 푸드테크 사업과 '초바니'등 친환경 브랜드를 육성하고 삼립호빵, 삼립호떡, 하이면, 약과 등의 브랜드를 수출 전문 브랜드로 키워 해외 사업도 강화한다

황종현 SPC삼립 대표는 "변화하는 소비자와 유통환경 트렌드를 반영한 사업 전략으로 미래 성장 동력 확보에 총력을 기울여 2024 비전을 달성할 것"이라며 "R&D 투자 확대를 통해 차별화된 기술력 확보에 힘쓰고, 건강한 식문화 조성에 앞장서는 ESG경영을 강화해 기업 및 주주가치 제고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romeok@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