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종목이슈] HDC현산發 규제강화 우려에 건설업 "투자 주의보"
뉴스핌 | 2022-01-20 16:34:42

[서울=뉴스핌] 백지현 기자 = HDC현대산업개발(294870)이 연일 신저가를 기록하며 끝을 모르고 추락하고 있다. 광주 지역 현장 셧다운으로 매출액이 2000억원 가량 타격을 받을 것으로 추정되는 가운데 최장 1년 8개월의 영업정지 처분으로 매출 타격은 더욱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향후 현장 규제 강화가 예상되며 건설주 전반에 대한 투심 악화로 번지는 모습이다.

20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HDC현대산업개발의 주가는 전일대비 3.14% 빠진 1만5400원으로 거래를 마무리했다. 장중에는 1만4300원으로 52주 신저가를 기록했다. 지난 11일 광주 화정동 아이파크 외벽 붕괴사고 이후 주가는 40% 급락했고 시가총액은 6820억원 증발했다. 

[서울=뉴스핌] 백지현 기자 = HDC현대산업개발 주가 추이 [캡쳐=키움증권 HTS] 2022.01.20 lovus23@newspim.com

HDC현대산업개발은 지난해 6월과 올해 1월 광주 현장 사고로 학동4구역 재개발단지와 화정동 아이파크 주상복합 시공을 중단했다. 작년 3분기 분기 보고서에 따르면 위탁을 제외한 현재 착공 중인 광주 계림2구역 재개발과 화정동 주상복합 공사의 계약잔액은 각각 874억원, 1204억원으로 총 2078억원이다. 이들은 올해 각각 6, 11월 준공을 마칠 예정이었으나 현장이 셧다운 되면서 남은 계약잔액의 매출화가 어려워졌다.

강경태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외주 주택부분에서 20% 내외의 이익률을 내왔던 곳이다. 2000억원의 매출이 줄게된다면 매출총이익은 400억원이 감소하고 판관비 등 비용을 제한 순이익은 200억원 내외로 감소할 것으로 추정한다"고 전했다.

이밖에 사고 현장의 수습방식과 보상금 등 비용이 추가적으로 산정될 수 있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지난 13일 화정동 아파트 붕괴사고 현장에서 브리핑을 통해 "전문가들과 철저히 점검해 건물에 대한 안전성이 확보되지 않으면 건물 전면 철거 후 재시공하는 방안까지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최대 1년 8개월의 영업정지 처분 가능성도 사업전개에 중장기적 영향을 줄 것으로 보인다. 신규수주는 물론 기존 계약 유지도 어려워질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건설산업기본법 14조에 따르면 영업정지처분을 받은 건설사업자는 처분 전 체결한 도급계약이나 착공한 건설공사를 계속 시공할 수 있다고 되어 있지만, 발주자는 건설사업자가 영업정지 처분을 받은 사실을 안 날부터 30일 이내에 기존 시공계약을 해지할 수 있다고 명시되어 있다.

HDC현대산업개발 발(發) 악재는 개별종목에만 국한된 것이 아니다. 시장에서는 건설업종 전반에 대한 투심이 얼어붙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화정동 아파트 붕괴사고의 주요 원인으로 건설사의 무리한 공사기간 단축으로 지목되면서 공사기간과 인원에 대한 규제가 강화될 것으로 관측되면서다. 

김승준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안전 강화로 인해 착공이 지연될 수 있음을 감안하면 주택업종 투자포인트 훼손으로 연결될 수 있디. 건설사들의 적절한 대응과 착공 지연 우려에 대한 해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강경태 연구원은 "산업안전보건법이 시행된 이후 공사비를 책정할 때 2~3%를 안전비용으로 책정하고 있어 안전비용에 따른 마진 타격은 없을 것으로 본다"면서도 "다만, 주택건설 공사기간이 기본적으로 2년6개월~3년인데 이번 규제로 장마철이나 동절기에 공사진행이 길어지면 이에 따른 원가부담은 생길 수 있다. 마진율이 기존 15%보다 낮아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내달 증시 출격을 앞둔 IPO 대어 현대엔지니어링에도 불똥이 튈 것으로 보인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달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1주당 희망가액을 5만7900~7만5700원으로 산정했다. 이미 시장에서는 공모가 하단인 5만7900원은 내재 PBR은 1.1배로 동종업계 목표주가 평균치인 PBR 1.0배를 웃돌아 고평가 논란이 일고 있다.

라진성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현대엔지니어링의 기업가치에 대한 논쟁이 있기 때문에 IPO 설명회가 중요하다. 공모자금의 사용목적인 CO2 처리 자원화 플랜트과 폐기물 소각·매립장 운영, 차세대 초소형원자로 발전소 건설사업 등 중장기 사업전략을 얼마나 시장에 잘 소통하느냐에 따라 피어대비 밸류에이션 할증을 기대할 수 있다"고 전했다. 

lovus23@newspim.com

[단독] 국토부, 3월 중순 HDC현산 건설업 1년 영업정지 처분 한다
HDC현산, 광주 아파트 외벽 붕괴 사고…"공기 단축이 불러온 참사"
사고 8일째 브리핑하는 민성우 현산 안전경영실장
노형욱 장관 "HDC현산 최장 1년 영업정지·등록말소 가능"
현산 광주현장 '올스톱'에 수분양자들 '심란'…"입주 늦어지면 보상해 달라"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