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5타 줄인 이경훈, AT&T 바이런 넬슨 3R 공동 6위
파이낸셜뉴스 | 2022-05-15 17:53:04
이경훈(31·CJ대한통운)이 타이틀 방어 희망을 이어갔다.

이경훈은 15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매키니의 TPC 크레이그 랜치(파72·7468야드)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투어 AT&T 바이런 넬슨(총상금 910만 달러) 사흘째 3라운드에서 5언더파 67타를 쳤다. 중간합계 17언더파 199타를 기록한 이경훈은 공동 6위에 자리했다. 선두 세바스티안 무뇨스(콜롬비아·21언더파 195타)와는 4타 차다.

무뇨스는 이날 6타를 줄이며 사흘 연속 선두 자리를 지켰다. 조던 스피스(미국·20언더파 196타)가 1타타 2위로 바짝 추격하고 있다. 무뇨스가 우승하면 2019년 9월 샌더슨 팜스 챔피언십 이후 2년8개월 만에 PGA투어 통산 2승째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