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양주시 대설-한파 대책추진 ‘최우수’…3억획득
파이낸셜뉴스 | 2022-05-18 02:41:04
양주시청 전경. 사진제공=양주시

【파이낸셜뉴스 양주=강근주 기자】 양주시가 심도 있게 추진해온 자연재난 예방-대응 노력이 전국에서 다시 한 번 빛을 발했다.

양주시(시장 권한대행 김종석)는 행정안전부가 실시한 `2021~22년 겨울철 대설-한파 대책추진 평가에서 전국 시-군-구 중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양주시는 행정안전부 기관표창 수상과 함께 특별교부세 3억원을 지원받게 된다.

행정안전부는 전국 자치단체를 대상으로 2021년 11월15일부터 2022년 3월15일까지 4개월간 겨울철 사전대비 실태와 대설-한파 대응조치 성과를 종합평가하고 대책 추진이 우수했던 지자체를 선정, 발표했다.

평가 주요 항목은 △사전대비에 대한 중앙합동점검 결과(50점) △대설-한파 대응 추진실적(50점)으로 구성됐다. 양주시는 `2021~22년 겨울철 대설-한파 사전대비를 위해 교통안전국장을 중심으로 사전대비 TF팀을 구성했다.

또한 도로, 교통, 건설, 주택, 농·축산, 수도, 사회복지 등 유관 부서와 긴밀한 협업을 통해 철저한 사전대비 태세를 확립해 재난사각지대 해소에 총력을 기울였다.

특히 대설-한파 시 신속한 상황관리, 소통방 운영, 예-경보 시설을 활용한 상황전파, 사전예찰활동, 폭설 대응훈련, 행동요령 홍보 등 빈틈없는 재난대응으로 인명피해 제로화와 재산피해 최소화에 노력한 점을 인정받아 전국 시군구 중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김종석 양주시장 권한대행은 17일 “안전도시 양주를 건설하기 위해, 지난 겨울철 대설-한파 대책에 최선을 다해준 직원 노고에 감사하”며 “앞으로도 자연재난에 신속하게 대응하고 선제적인 예방활동에 주력해 시민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는 도시를 구축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