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신한라이프, AI·챗봇 서비스 등 여러 디지털 솔루션 제공…고객 맞춤형 건강증진, 헬스케어 사업 박차
한국경제 | 2022-05-18 14:59:21
[ 박상용 기자 ] 신한라이프는 빠르게 변화하는 환경 속에서 혁신을 통해 새로
운 고객 가치를 창출하고자 디지털(Digital), 가치(Value), 데이터(Data) 관점
의 ‘DVD 중심 경영’을 추진하고 있다. 모든 사업이 DVD 관점에서
추진될 수 있도록 한다는 게 기본 방침이다. 대고객 전략과 사내 프로세스 혁신
차원에서 디지털 전략을 강화하기 위해 인공지능(AI) 챗봇, AI 원더라이터, 간
편 보험금 청구 서비스, 디지털 건강 나이 서비스 등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빅데이터 활용 헬스케어 솔루션
신한라이프는 지난해 8월 빅데이터 본부를 확대 신설해 데이터 기반 경영 체계
도입을 위한 경영 대시보드를 구축했다. 이어 ‘AI 기반 신계약 데이터
분석’을 통해 고객 개인별 보험금 지급 예상금액 예측 모델을 개발했다.
차별화된 보험료와 언더라이팅(보험 가입 심사) 산정 기반을 마련하는 등 빅데
이터를 업무에 적극 활용하고 있다.

신한라이프는 고객의 생애주기 모든 영역에서 종합 돌봄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차
원에서 각종 개인 맞춤형 솔루션 개발에 나서고 있다. 우선적으로 건강데이터
활용 분석을 위한 연구 및 기술 교류를 통해 고객 건강증진 맞춤형 솔루션을 개
발할 예정이다. 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의료 마이데이터 실증 사업 및 부산
에코델타 스마트시티 사업 등 다양한 부분에서 사업을 추진 중이다. CJ제일제당
과 함께 신한라이프 강남센터에 헬스케어룸을 열어 고객에게 맞춤 영양제를 추
천해주는 새로운 헬스케어 모델도 시험 중이다.

신한라이프는 지난 2월 헬스케어 서비스 기업인 에비드넷과 헬스케어 사업 고도
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2017년 설립된 에비드넷은 의료 데이터
기반의 헬스케어 서비스 회사다. 아시아 최대 규모의 의료 빅데이터 네트워크
를 구축하고 있으며 헬스케어 데이터를 활용해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 양사는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과 서비스 연계 △헬스케어 신규 사업 공동 개
발·이행 △의료 마이데이터 실증사업 주체로서의 협업 관계 강화 △건강
데이터를 활용한 보험 경쟁력 강화를 위한 협업 등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신
한라이프 관계자는 “고품질의 헬스케어 서비스 제공을 위해서는 고객의
실제 건강데이터 분석을 통한 건강 서비스 활용 패턴과 수요를 이해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사후 보장뿐만 아니라 사전 예방관
리로 확대해가는 신한라이프의 헬스케어 전략을 한층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AI 스타트업과 협력해 서비스 개선
신한라이프는 AI진단 솔루션 업체 루닛과 협력관계를 맺고 사내 임직원을 대상
으로 건강 검진시 유방암 선제적 발견 등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최근에는 사
내 벤처로 시작한 AI 건강관리 플랫폼 ‘하우핏’(HowFIT)을 생명보
험 업계 최초로 자회사로 출범했다. 헬스케어와 관련한 서비스는 고객들이 먼저
찾아오는 보험사가 되는데 필수적인 요소가 될 것으로 판단한 것이다.

신한라이프 관계자는 “하우핏과 같은 플랫폼 사업에서 가장 중요한 전략
은 킬러 콘텐츠를 앞세워 사용자에게 차별적인 경험을 지속해서 제공하는 것&r
dquo;이라며 “이를 통해 고객들이 플랫폼 내에서 다양한 활동을 펼칠 수
있게 된다”고 말했다. 이어 “신한라이프의 헬스케어 자회사인 &l
squo;신한큐브온’도 자회사로 분사해 마치 스타트업처럼 한층 속도감 있
는 시장 대응으로 고객 만족을 달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

신한큐브온은 ‘하우핏’을 중심으로 경쟁력 강화를 위한 콘텐츠를
추가 개발하고, 서비스 이용 과정에서 사용자경험(UX) 개선을 통해 접근성과 편
의성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운동 분야로 사업을 지속적으
로 확장하기 위해 콘텐츠를 다양화하고, 사용자들이 보다 편리하게 서비스를 받
을 수 있도록 단기 성과가 아닌 중장기 관점으로 헬스케어 사업을 꾸준하게 추
진한다는 방침이다.

박상용 기자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