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특징주] 한국전력, 전기요금 인상에도 '하락세'…"적자 해소 어려워"
이투데이 | 2022-06-28 09:39:02
[이투데이] 김예슬 기자(viajeporlune@etoday.co.kr)




한국전력이 전기요금 인상에도 흑자 전환이 어려울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며 급락 중이다.

28일 오전 9시 31분 기준 한국전력은 전 거래일 대비 3.28%(750원) 하락한 2만2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 한국전력공사는 3분기 전기요금에 적용할 연동제 단가를 kWh(킬로와트시)당 5원으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다만 증권가에서는 전기요금 인상안에도 적자 해소는 어려울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이종형 키움증권 연구원은 "이번 전기요금 인상 폭으로는 현재 적자 상태인 한전의 수익구조를 정상화하기에 부족하다"며 "4분기 이후에도 추가 인상 또는 원유나 석탄 등 원재료 가격의 급락이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혜정 KB증권 연구원은 "올해 한국전력의 영업적자 규모는 25조 원을 기록할 것"이라며 "적자 폭 회복을 위해서는 kWh당 33.6원 이상의 전기요금 인상이 필요한 상황이지만 가까운 시일 내 큰 폭의 전기요금 인상 또는 전기요금 정상화는 쉽지 않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관련기사]
"한국전력, 전기요금 추가 인상 없으면 상상하기 힘든 영업적자 낼 것" - 키움증권
세아베스틸, 오라노티엔·한국전력기술과 손잡고 원전 시장 공략
[특징주] 한국전력, 전력도매가격 상한제 도입 검토 소식에 ↑
[특징주] 한국전력·한국가스공사, '전기·가스요금' 인상 최소화에 동반 약세
[특징주] 한국전력, 전기요금 조정안 발표 앞두고 오름세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