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한·폴란드 정상, 원자력·LNG 운반선 협력 모색키로
파이낸셜뉴스 | 2022-06-30 00:29:04
尹대통령, 300여 韓 기업 관심 당부
폴란드 신공항 건설 사업 협력 기대도
두다 대통령 "이번 만남으로 관계 발전 기대"


윤석열 대통령과 안제이 두다 폴란드
윤석열 대통령과 안제이 두다 폴란드 대통령이 29일 오후(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IFEMA 양자회담장에서 열린 한·폴란드 정상회담에서 악수하고 있다. (대통령실사진기자단) /사진=뉴스1화상

【마드리드(스페인)=김학재 기자】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참석을 계기로 스페인 마드리드를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은 29일(현지시간) 안제이 두다 폴란드 대통령을 만났다.

양국 정상은 원자력을 비롯해 LNG(액화천연가스) 운반선과 관련한 협력 방안을 모색하기로 했다.

윤 대통령과 두다 대통령은 이날 마드리드 이페마(IFEMA) 양자회담장에서 열린 정상회담에서 여러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윤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폴란드 내 가전 및 플랜트, 자동차 배터리, IT 인프라 등 다양한 부문에서 활동중인 300여 한국 기업들에 대한 두다 대통령의 관심을 당부했다.

아울러 폴란드 신공항 건설 사업의 성공을 위해 한국과 폴란드 관계당국간 긴밀한 협력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두 정상은 한국과 폴란드 양국이 1989년 수교 이래 교역·투자 확대는 물론, 인프라·에너지·방산을 아우르는 다방면에서 협력을 확대해왔다고 평가했다.

북핵 문제와 관련, 윤 대통령은 중립국 감독위원회 일원으로 한반도 평화·안정에 기여해온 폴란드 측의 지속적 관심과 협력을 당부했다. 이에 두다 대통령은 한반도 평화를 위한 우리 정부의 노력에 지지를 표하고, 우리 정부와 지속 협력해 나갈 뜻을 표명했다.

윤 대통령은 회담장에서 "한국과 폴란드는 어려운 지정학적 환경에서도 단기간에 경제와 민주주의 발전을 이뤄냈다"며 "두 나라가 상호 우호와 신뢰를 바탕으로 교육, 인프라, 투자, 에너지, 방산에 이르는 다방면에서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심화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두다 대통령은 "중요한 시기를 마주하고 있는 저희는 앞으로 많은 도전과제가 있다"며 "이번 만남을 토대로 관계가 더욱 발전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