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신한은행 , 연 5% 초과 주담대 금리… 연 5%로 내린다
이투데이 | 2022-07-03 09:27:05
[이투데이] 김범근 기자(nova@etoday.co.kr)


신한은행이 금리인상에 취약한 금융소비자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대출금리 인하에 나선다.

신한은행은 ‘금리 인상기 취약 차주 프로그램’을 7월 초 선제적으로 시행하고 주택담보대출ㆍ전세자금대출을 신규로 취급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각각 최대 0.35%p, 0.30%p 금리인하를 추진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취약 차주 지원 프로그램은 크게 4가지 형태로 마련됐다.

먼저 지난달 기준, 연 5%초과 주택담보대출을 이용하는 고객의 금리를 연 5%로 일괄 감면 조정해 1년간 지원한다.

예컨대 현재 주택담보대출을 이용하는 고객의 금리가 연 5.6%로 가정하면 고객은 연 5% 금리를 부담하고 은행이 연 0.6%를 지원하는 것이다.

또 금리상한형 주담대를 신청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고객이 부담하는 연 0.2% 가산금리를 1년간 은행이 부담한다.

금리상한주담대는 금감원과 은행이 함께 추진하는 상품이다. 변동금리를 이용하는 고객의 금리상승 리스크를 완화하고 금리 상승폭을 연간 0.75%p 이내로 제한해 금리인상을 우려하는 고객에게 유리하다.

연소득 4000만 원 이하, 전세보증금 3억 원 이하로 전세자금대출을 이용하는 고객에게 2년간 금리 변동 리스크를 은행이 부담하는 금융채 2년물 전세자금대출 상품도 출시했다.

이 상품은 금리 인상 시에도 2년간 고정금리로 이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어 단기금리물에 비해 금리 상향 리스크를 제거할 수 있다.

끝으로 대표적인 서민 지원 상품인 새희망홀씨 신규 금리를 연 0.5%p인하를 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최근 기준금리 인상에 따라 대출금리 상승을 걱정하는 취약 차주를 선제적으로 보호하기 위해 이번 지원 프로그램을 시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시장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금리상승기 차주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연 2회 정기적으로 발송하는 금리인하요구 안내 문자를 5월부터 월1회 정기적으로 발송하는 시스템을 도입해 많은 고객들이 금리인하요구권을 늦지않게 행사 할 수 있도록 했다.



[연관기사]
5월 가계대출 금리, 4.14%로 훌쩍… 8년 4개월만 최대
한화ㆍ흥국생명도 40년 만기 주담대 판매
[단독] 금감원, 은행 예대금리 점검 1월 말 종료…2년 치 주담대 살폈다
NH농협은행, 내달 1일부터 주담대·전세자금대출 금리 최고 0.2%P 인하
담보대출 비교 플랫폼 담비, "주담대 금리 0.1%라도 낮출 것"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