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홈플러스, 수입과자 품목 강화…상품 구색 30% 확대
뉴스핌 | 2022-08-08 10:36:00

[서울=뉴스핌] 송현주 기자 = 홈플러스는 수입과자 품목을 강화하고 상품 구색을 30% 확대했다고 4일 밝혔다.

회사 측은 소비자 입맛이 점차 다양화·세분화되고, 코로나19 재확산으로 해외여행이 제한적인 상황에서 수입 스낵을 구매하고자 하는 고객 니즈를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실제 지난 7월 한 달간 홈플러스 수입과자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약 24% 신장해 수요가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모델이 8일 서울 성산동 홈플러스 월드컵점에서 프리토레이 수입과자 신상품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홈플러스]

또한 지난 22일부터 치토스, 썬칩 등으로 유명한 미국 스낵 브랜드 '프리토레이'의 과자 러플스, 프리토스, 레이즈, 토스티토스 등 16종을 론칭하고 바캉스 시즌 '물가안정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이달 말까지 시중가 대비 약 10%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여기에 2개 구매 시 10% 추가 할인을 적용했다. 다음달에는 튀기지 않아 가볍게 즐길 수 있는 프리토레이 '팝코너스 화이트 체다치즈·스윗 칠리·스윗앤쏠티' 3종을 단독 론칭할 예정이다.

최근 리뉴얼 오픈한 서울 방학점과 대전 유성점에는 '월드스낵' 존을 구성하고 과자를 미국, 유럽, 아시아 등 수입국가별로 구분 진열해 고객 시인성을 강화했다. 홈플러스 온라인 몰에도 '세계과자점' 카테고리를 신설하고, '프리토레이' 등 브랜드 검색 시 해당 상품을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했다.

양수령 홈플러스 PBGS총괄은 "새로운 과자 맛을 찾는 수요가 점차 증가하면서 수입과자 품목을 확대해 고객들의 선택 폭을 넓히고자 했다"고 말했다.

shj1004@newspim.com

홈플러스, 여름 휴가철 간편식 행사…최대 65% 할인
홈플러스 익스프레스, 3만원 이상 주문 시 배송료 안받는다
홈플러스 e파란재단, 소아암 아동 치료 위해 5000만원 기부
홈플러스, 여름휴가 물놀이·캠핑용품 최대 50% 할인
홈플러스, '물가안정 365' 선정 제품 판매량 125% 증가
홈플러스 '런치플레이션'에 델리 점심 매출 49% 급증
홈플러스, 추석 선물세트 사전예약 개시...고물가에 가성비 상품 강화
홈플러스, 대면 봉사활동 2년 만에 재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