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野, "尹 비속어 논란"에 운영위 소집 요구..."김성한·김태효·김은혜 출석하라"
뉴스핌 | 2022-09-27 13:39:34

[서울=뉴스핌] 홍석희 기자 = 더불어민주당이 27일 윤석열 대통령의 미국 순방 당시 불거진 '비속어 논란'·'바이든 48초 환담' 등과 관련해 국회 운영위원회 긴급 소집을 요구했다.

박홍근 민주당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김성한·김태효·김은혜는 국회 운영위에 출석해 이번 외교참사에 대해 명명백백히 밝히길 바란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7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9.27 photo@newspim.com

이어 "국제 정세가 급변하는 대전환의 시기에 이런 외교안보라인을 그대로 두면 외교참사가 반복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수진 원내대변인은 원내대책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9월 30일에 운영위를 하자고 양당 원내수석이 논의하는데 국민의힘이 답을 아직 안 주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지난주 대통령이 야당 의원들에 욕해서 당황스러웠던 한 주였고 그 전주엔 영빈관 예산을 몰래 끼워 넣다가 발견됐기 때문에 현안 질의는 당연하다"고 덧붙였다.

이 원내대변인은 "현안 질의를 통해 대통령실에서 외교참사를 어떻게 벌이고 예산을 어떻게 함부로 쓰려고 계획을 세우는지, 누가 그랬는지 명명백백히 밝혀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오늘 11시에 운영위 전체회의가 있긴 하지만 국정감사 증인 채택을 위한 운영위라 현안질의하기 쉽지 않은 구조"라며 "여당 운영위원장이 막지만 않는다면 의원들께서 의사진행발언이든 현안 관련해서 위원장이 해야 할 조치에 대해 얘기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민주당은 긴급 현안질의를 위한 9월 30일자 운영위원회 소집요구서를 오늘 중으로 제출할 예정이다.

hong90@newspim.com

박홍근 "오늘 박진 외교장관 해임건의안 발의"…'尹대통령 순방 논란' 맹공
대통령실, 비속어 논란에 언론 맹공 "특정되지 않은 단어로 동맹 훼손 시도"
[정가 인사이드] 尹대통령, 해외 순방 징크스…두 번째 순방도 논란 속 지지율 하락
전용기 "尹대통령, '욕설 논란'에 사과가 먼저...진상조사는 언론 탄압"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베스트 클릭 뉴스
  • 데이터가 없습니다.
rassi
주요뉴스
토론베스트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