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올해 울산시 건축상 심사 결과 6개 건축물 선정
파이낸셜뉴스 | 2022-10-03 08:01:03
대상에 울주군 서생면 신암리 소재 ‘투 트라이앵글’

2022년 울산시 건축상 대상 '투 트라이앵글'
2022년 울산시 건축상 대상 '투 트라이앵글'

【파이낸셜뉴스 울산=최수상 기자】 올해 울산광역시 건축상에 6개 건축물이 선정됐다.

3일 울산시에 따르면 2022년 울산시 건축상에는 주거, 공공, 일반 3개 분야에 57개 작품이 출품됐다.

심사 결과 울주군 서생면 신암리 소재 ‘투 트라이앵글’이 대상에 뽑혔다. 삼각형을 모티브로 한 구상이 창의적이며, 외부 자연환경을 적극적으로 수용해 전망과 채광의 효과를 극대화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주거 분야 최우수상은 중구 약사동에 위치한 ‘사이집’이 선정됐다. 건축주의 요구를 충분히 반영하고 내부 공간(중정 중심) 위주의 공간 구성과 자연광을 이용한 빛의 공간 연출을 했다는 평가다.

공공 분야 최우수상은 중구 북정동에 위치한 ‘울산시립미술관’이 선정됐다.

일반 분야 최우수상은 남구 여천동에 케이. 팩토리 오피스(K. Factory Office)가 차지했다. 치밀한 구조계획, 기능적 공간계획, 깔끔한 마감이 돋보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입상작들은 제6회 울산건축문화제 기간(10월 27일~10월 30일) 중 태화강 다목적 광장에 모형을 전시한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베스트 클릭 뉴스
  • 데이터가 없습니다.
주요뉴스
토론베스트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