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서울 경전철·GTX 등 장기적 호재…2017년까지 글로벌 158조원 시장
한국경제 | 2015-04-10 07:01:19
국내 철도 시장은 고속철도(KTX) 신설 구간 외에 도시철도의 노후 교체 물량과
신규 구간 증설, 수도권 경전철 및 광역급행철도 등의 지속적인 투자로 장기적
관점에서 완만한 성장이 예상된다.

◆한국 철도 산업은 완만한 성장 전망

서울시는 포화 상태인 도심의 교통수단을 여객 수송용 도시철도(경전철)로 대체
한다는 계획을 갖고 있다. 2025년까지 5조684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9개 경
전철 신규 노선과 9호선 연장 노선도 계획 중이다. 경전철 사업은 수요예측과
재원조달 등의 문제로 지연됐지만 최근 서울시에서 제도적 보완을 갖춰 수정안
을 제출, 국토교통부의 승인이 예상된다.

KTX와 광역급행철도(GTX)는 국민 편의를 위한 선택이다. 2004년 서울~부산 간
KTX가 처음 개통된 후 신규 노선과 발주가 꾸준히 확대되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철도 투자를 체계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을 세워 시행하고
있다. 2006년 제 1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을 발표하고 투자 예산을 20조4000
억원으로 잡았다. 실제 투입 예산은 이보다 11% 증가한 22조7000억원이었다. 정
부는 2011년 제2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을 발표, 향후 10년간 88조1000억원의
예산을 철도망 구축에 투입한다고 밝혔다. 부문별로 고속철도 16조원, 일반철
도 46조원, 광역철도 26조원을 계획했다.

사업타당성 검증 문제로 진행률이 크게 미달한 GTX 사업에도 변화가 일어나고
있다. 사업 타당성 조사 결과 수요가 몰릴 것으로 예측된 A노선(일산~삼성)은
민간 사업자의 참여 의지가 크다는 평가를 받는다. 사업성이 떨어지는 B노선(송
도~청량리)과 보통 수준의 사업성을 갖춘 C노선(의정부~금정)을 A노선과 묶어
발주하는 방안도 있다.

제2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의 후반기인 2016년 이후 사업은 일반 철도와 광역
철도 위주로 진행될 예정이다. 후반기 사업에서도 2020년까지 해마다 1조원의
차량 발주는 무난할 전망이다.

◆2017년 해외 철도 시장 규모 158조원

유럽철도산업협회에 따르면 글로벌 철도 시장은 2017년까지 연평균 2.8% 성장해
2017년 시장 규모가 약 1441억달러(158조원)에 이를 전망이다. 해외 철도 시장
중 78%(1124억달러) 정도가 주요 철도 관련 기업의 수출 격전장이다. 해외 철
도 시장은 캐나다 봉바르디에, 프랑스 알스톰, 독일 지멘스 등 3개 업체가 선두
그룹을 유지하고 있다. 이 밖에 중국의 CSR, CNR은 자국 내 대량 발주를 등에
업고 철도차량 부문 점유율 1, 2위를 차지한다. 하지만 아직 기술 면에서 해외
선진 회사들에 못 미친다는 평가를 받는다.

현대로템은 최근 기술 발전을 이루면서 선진 주요 기업체 기술력 대비 90% 이상
수준으로 올라섰다. 2013년 기준으로 1조7000억원의 철도차량 매출을 기록했다
. 세계 11위권이다. 하지만 여전히 세계 시장 점유율은 약 1.1%에 불과하다. 2
017년에는 2.0%의 점유율을 차지하며 세계 철도 시장의 성장과 함께 2조원의 매
출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된다.

2017년까지 부문별로 보면 철도차량 시장이 연평균 2.3% 성장하며 538억달러 수
준까지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다음으로는 서비스가 3.2% 증가한 407억달러, 시
스템과 신호가 3.5% 늘어난 179억달러로 예상된다.

◆유럽·북미·인도 시장 호황

대륙별로는 세계에서 가장 큰 유럽 시장의 경우 프랑스와 독일에서 철도 공사
투자를 늘릴 것으로 기대된다. 유럽의 양적 완화 정책으로 시장 심리가 살아난
다면 2017년까지 유럽 철도차량 시장은 연평균 2.2%의 성장을 보일 전망이다.
영국의 대규모 노후 차량 교체 기대가 반영됐다. 그 밖에 동유럽에서도 지하철
신설 노선과 인프라 구축이 예상된다.

두 번째로 큰 아시아 시장은 2017년까지 연평균 -0.6%의 역성장이 예상된다. 일
본의 철도 투자 계획이 대폭 감소한 탓이 크다. 중국의 성장은 지속될 전망이지
만, 자국 업체 발주가 예상돼 글로벌 기업과 로템 등에는 큰 영향을 미치지 않
을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인도와 호주, 동남아 지역에선 도시 인프라 구축 계
획의 일환으로 대규모 철도 공사 발주가 예상된다.

미국의 철도 시장은 연평균 3.5%의 고속 성장이 예상되며 전체 규모는 196억달
러로 추정된다.

성기종 < KDB대우증권 연구위원 kijong.sung@dwsec.com >


[
한경+ 구독신청
] [기사구매] [모바일앱]  ⓒ '성공을 부르는 습관' 한국
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