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포토뉴스

방탄소년단, 사우디서 해외 가수 최초 '스타디움' 공연
파이낸셜뉴스 | 2019-07-15 08:41:06
세계 9개 도시 17회 공연 펼쳐

방탄소년단© 뉴스1 /사진=뉴스1


그룹 방탄소년단이 사우디아라비아에서 해외 가수 최초로 스타디움 투어를 개최한다

방탄소년단은 14일(오늘) 오후 6시 공식 홈페이지와 팬 카페, SNS채널을 통해 사우디아라비아 콘서트 일정을 공개하고 ‘LOVE YOURSELF: SPEAK YOURSELF’ 투어 추가 소식을 알렸다.

공개된 투어 일정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10월11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의 수도 리야드에 위치한 킹 파드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콘서트를 개최한다.

사우디아라비아에서 대규모 관객을 수용할 수 있는 스타디움에서 단독 콘서트를 여는 해외 가수는 방탄소년단이 처음이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5월 미국 로스앤젤레스를 시작으로 시카고, 뉴저지, 브라질 상파울루, 영국 런던, 프랑스 파리, 일본 오사카, 시즈오카에 이어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까지 세계 9개 도시에서 17회 공연의 스타디움 투어를 기록하게 됐다.

‘LOVE YOURSELF: SPEAK YOURSELF’투어를 통해 한국 가수 최초로 영국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단독 콘서트 2회를 모두 매진시켰다. 북미와 유럽, 브라질 콘서트로 미국 빌보드 월간 ‘박스스코어’와 폴스타 ‘라이브75’등 투어 차트에서1위를 석권하며 글로벌 티켓 파워를 입증했다.





jashin@fnnews.com 신진아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