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포토뉴스

‘무엇이든 물어보살’ 서장훈-이수근, 본격 ‘대환장 작명소’ 오픈
파이낸셜뉴스 | 2019-09-16 12:05:07
▲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제공

'무엇이든 물어보살' 서장훈과 이수근이 폭발하는 입담을 선보인다.

16일 방송하는 KBS Joy 오리지널 콘텐츠 '무엇이든 물어보살' 26회에서는 하는 일마다 잘 풀리지 않아서 개명을 생각하고 있다며 이름을 지어달라고 찾아온 고민녀를 위해 보살들이 작명가로 변신한다.

고민녀는 다니던 학과, 직장마다 매번 문을 닫는다고 속상함을 토로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녀의 기구한 사연을 듣던 아기동자 이수근이 "얘 때문에 우리도 닫는 거 아니야?"라며 걱정을 쏟아내 주변을 폭소케 한다.

여기에 고민녀는 헤어진 남친이 한 달 만에 결혼을 하는가 하면 어렸을 때부터 겪었던 가정 불화, 산재까지 고달팠던 지난날을 털어놓으며 보살들의 고개를 떨구게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고단한 삶을 살아온 그녀에게 희망적인 이름을 지어주기 위해서 보살들이 적극적으로 작명에 도전해 눈길을 끈 가운데 아기동자 이수근이 황당무계한 이름들을 지어내며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특히 이를 지켜보며 진지하게 고민하던 서장훈이 번뜩이는 아이디어로 뜻 깊은 의미를 담은 이름을 지어내 고민녀를 만족시킨다고 해 본 방송에 대한 호기심을 높이고 있다.

한편 '무엇이든 물어보살'은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한다.

/chojw00_star@fnnews.com fn스타 조정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