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포토뉴스

‘경이로운 소문’ 출구없는 매력캐 등판
파이낸셜뉴스 | 2020-10-31 08:23:05
경이로운 소문 /사진=OCN


[파이낸셜뉴스] OCN ‘경이로운 소문’ 조병규, 유준상, 김세정, 염혜란의 갭차이가 공개됐다. 여기서 주목할 부분은 멀티 페르소나다. 본캐와 부캐를 오가는 네 사람의 극과 극 매력이 ‘경이로운 소문’을 기다리는 시청자의 흥미를 자극한다.

오는 11월 첫 방송하는 OCN 새 토일 오리지널 ‘경이로운 소문’(감독 유선동/작가 여지나/제작 스튜디오 드래곤, 네오엔터테인먼트/총 16부작/CJ ENM) 측이 조병규(소문 역), 유준상(가모탁 역), 김세정(도하나 역), 염혜란(추매옥 역)의 양 극단 매력을 담은 갭차이 스틸을 공개했다.

동명의 다음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경이로운 소문’은 악귀 사냥꾼 ‘카운터’들이 국숫집 직원으로 위장해 지상의 악귀들을 물리치는 통쾌하고 땀내 나는 악귀타파 히어로물. 영원불멸의 삶을 위해 지구로 내려온 사후세계의 악한 영혼들과 이에 맞서 괴력, 사이코메트리, 치유 등 각기 다른 능력을 가진 카운터들의 이야기가 다이내믹하게 펼쳐진다. 여기에 조병규, 유준상, 김세정, 염혜란, 안석환, 문숙 등 믿보배가 합류해 첫 방송을 기다리는 예비 시청자의 심장을 설레게 한다.

이와 관련 공개된 스틸에서 조병규, 유준상, 김세정, 염혜란은 한 사람이라고는 믿을 수 없는 갭차이를 보여준다. 악귀 사냥꾼을 주인공으로 내세운 드라마의 특징을 오롯이 담아낸 가운데 평소에는 악귀를 물리치는 카운터를, 때로는 국숫집 직원을 오가며 자유자재 변신을 선보인 것.

조병규는 상상도 못 했던 부캐를 드러내 충격을 선사한다. 익히 알고 있던 ‘전무후무 카운터 특채생’에 가려진 부캐는 ‘일진에게 찍힌 고딩 알바생’이었던 것. 카운터일 때는 단 한 명의 악귀도 놓치지 않겠다는 강렬한 눈빛을, 알바생일 때는 아무것도 모르는 초롱초롱한 눈빛을 발산해 여심을 자극한다. ‘카운터 최강의 괴력 소유자’로 살아가는 유준상의 부캐는 다름 아닌 ‘야채 손질 전문 주방 보조’. 야채 손질은 무엇보다 섬세함이 돋보여야 하는데, 이와 대비되는 유준상의 불끈불끈한 근육과 건달 아우라가 웃음을 안긴다.

‘악귀 감지율 100% 카운터계의 인간 레이더’ 김세정의 부캐는‘시니컬한 홀서빙’. 거침없지만 한편으로는 따뜻한 인간미를 지닌 사이코메트리 카운터와 시니컬한 무표정이 매력적인 홀서빙을 오갈 김세정의 활약을 기대하게 한다. 마지막으로 염혜란은 ‘카운터유일의 치유 능력자’로 활약하지만 장사는 역시 배짱이라는 마인드를 가진 ‘명인포스 주방장’이기도 하다. 악귀와 손님을 대하는 극과 극 눈빛만으로 염혜란은 급이 다른 갭차이를 선보일 예정.

이처럼 출구 없는 매력을 선보이는 조병규, 유준상, 김세정, 염혜란의 갭차이는 네 악귀 사냥꾼의 첫 등장과 함께 역대급 히어로 캐릭터의 등판을 향한 기대지수를 상승시킨다.

OCN ‘경이로운 소문’ 제작진은 “조병규, 유준상, 김세정, 염혜란이 본캐와 부캐를 오가는 캐릭터를 완벽히 살려주고 있다. 특히 그 안에서 드러난 극과 극 갭차이는 ‘경이로운 소문’을 더욱 재미있게 시청하는 관전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본격적인 악귀 퇴치가 시작되면서 양 극단을 오갈 소문, 가모탁, 도하나, 추매옥의 매력이 더욱 배가될 것이니 첫 방송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yccho@fnnews.com 조용철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