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포토뉴스

‘내일’ 김희선, 도로에 주저앉은 채 절망…’위관즈’ 환생한 김시은 살리기 돌입!
파이낸셜뉴스 | 2022-05-20 17:01:03


주저앉은 김희선의 얼굴에 절망의 그림자가 비친다.

MBC 금토드라마 ‘내일’ 측은 20일 도로 한복판에서 절망에 빠진 련(김희선 분)의 스틸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모든 것이 무너져 내린 듯 도로에 주저앉은 련의 모습이 담겼다. 이를 본 준웅 역시 생각지 못한 련의 모습에 당황한 표정이 역력해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더욱 커진다.

이어 공개한 다른 스틸 속에는 련을 진정시키기 위해 품에 안고 다독이고 있는 준웅이 포착됐다. 하지만 련은 충격에서 헤어 나오지 못한 채 어딘가에서 시선을 떼지 못하고 있는 상황.

특히, 이는 전생에서 련을 지키려다 죽은 곱단(김시은 분)의 환생인 연예인 류초희 살리기에 돌입한 련과 준웅의 모습이라고 전해져 이들 사이에 어떤 사연이 있었는지 보는 이들의 호기심이 증폭된다. 어떤 상황에서도 평정심을 지키던 련이 속수무책으로 무너져 버린 이유는 본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련이 절망하게 된 까닭은 20일 밤 9시 55분 MBC ‘내일’ 15회에서 방송한다.

seoeh32@fnnews.com 홍도연 기자 사진=MBC ‘내일’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