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포토뉴스

올 PGA챔피언십, 총상금액 1500만달러 확정
파이낸셜뉴스 | 2022-05-22 12:41:03
PGA투어 시즌 두 번째 메이저대회를 주관하는 PGA 오브 아메리카는 올해 대회 총상금액을 1500만달러로 확정했다. /사진= PGA of America
[파이낸셜뉴스]올 PGA챔피언십 총상금액이 1500만달러(약 191억원)로 확정됐다.

PGA 챔피언십을 주관하는 미국프로골프협회(PGA of America)는 22일(한국시간) 올해 대회의 총상금은 작년의 1200만달러보다 300만달러 늘어난 1500만달러로 확정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지난 4월에 열린 시즌 첫 메이저대회 마스터스와 같은 규모다. 우승 상금액도 지난해 216만달러보다 54만달러 늘어난 270만달러(약 34억원)다.

PGA 챔피언십 상금 규모가 대폭 늘어 나면서 오는 6월 예정된 US오픈과 7월 열리는 디오픈의 총상금도 대폭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US오픈의 지난해 총상금은 1250만달러, 디오픈은 1150만달러였다. PGA투어 최다 상금 대회는 '제5의 메이저대회'로 불리는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으로 총상금은 2000만달러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