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탑이슈

[주간 증시전망] G2 무역협상 추이ㆍ美 연준 베이지북 주목
이투데이 | 2019-09-01 10:51:08
[이투데이] 유혜림 기자(wiseforest@etoday.co.kr)



이번 주 국내 증시는 미국의 중국에 대한 추가 관세가 부과되는 가운데 미중 무역협상의 향방에 주목할 전망이다.

미국은 9월(현지시간)부터 3000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수입품 중 일부에 대해 15%의 관세를 부과한다. 이어 12월에는 나머지 품목에도 15%의 관세를 물린다.

또 10월부터는 현재 25%의 관세율을 적용받는 2500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대해 종전보다 5%포인트 인상된 30%의 관세가 부과된다.

중국 역시 9월과 12월 두 차례에 걸쳐 총 750억 달러 규모의 미국산 수입품에 최고 10%의 관세를 물릴 예정이다.

관세 부과를 둘러싼 미중 양국의 ‘치킨게임’이 본격화되는 것이다.

그러나 아직은 미중 무역협상에 대한 기대가 살아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도 관세는 예정대로 부과하지만 중국과의 협상은 계속 진행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이에 따라 시장은 관세 부과 이후 미중 무역협상의 움직임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전문가들은 증시가 무엇보다 미중 협상 추이를 지켜보며 당분간 좁은 박스권에서 등락할 것으로 보고 있다.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발표하는 베이지북에도 관심이 쏠린다. 베이지북은 미국의 지역별·산업별 경기 현황 등을 다루는 경기 동향 보고서인데 그동안 이어진 미중 무역분쟁의 악영향이 드러날지 주목된다.

증권사들이 8월 30일 낸 주간 전망 보고서에서 제시한 이번 주 코스피 예상 등락 범위는 NH투자증권 1900∼1970, 하나금융투자 1900∼1950, 케이프투자증권 1940∼2000 등이다.



[관련기사]
무너진 빅피겨(1달러=1200원=7위안)…원·달러 얼마나 오를까
[환율마감] 7위안 돌파에…원·달러 1215.3원, 원·엔 1147.43원 ‘3년여만 최고’
[주간 증시전망] 파월 연준 의장 연설 ‘주목’
삼성·하이닉스 영업익 전망치 앞자리가 바뀌었다
[주간 증시전망] 미중ㆍ한일 갈등 격화…30일 한은 기준금리 결정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