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변창흠 장관 109일 만에 퇴임..."국민 신뢰 없이는 어떤 정책도 성공 못해"
뉴스핌 | 2021-04-16 18:38:09

[서울=뉴스핌] 이동훈 기자 =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이 취임 109일 만에 물러났다.

국토교통부는 1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비공개로 변창흠 장관 퇴임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변 장관은 이임사를 통해 "국민의 신뢰를 회복하지 않으면 그 어떤 훌륭한 정책도 성공할 수 없다"며 "공직자는 누구보다도 공명정대하고 솔선수범해야 한다"고 말했다.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이 13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2021.04.13 yooksa@newspim.com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땅 투기 혐의로 촉발된 공공기관 직원의 비리를 지적한 것이다. 특히 공직을 통해 얻은 정보나 지식을 사익을 위해 활용하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변 장관은 "국토교통 분야 전반에 걸쳐 새로운 정책을 함께 고민하고 실현되는 모습을 보고 싶었는데 (물러나게 돼) 안타깝다"며 "후임 장관과 국토교통부가 시대적 과제를 완수하길 바란다"고 소회를 밝혔다.

변 장관은 지난해 12월 29일 취임해 109일 만에 퇴임하면서 역대 세 번째(건설교통부 8대 김용채(16일), 9대 안정남(22일))로 짧은 임기를 지낸 장관으로 기록됐다.

변 장관은 또 "′공공주도 3080+ 주택공급 방안′은 공공과 민간, 중앙과 지역이 힘을 모아 시대적 과제에 진정으로 부응하고자 했던 결실"이라며 "대책 후속 법안이 조속히 처리되고 시장 안정화 흐름이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앞서 변 장관은 LH 직원들의 땅 투기 의혹이 불거지자 직전 LH 사장으로서 책임을 지고 물러날 뜻을 밝혔다.

국토부는 차기 장관이 취임하기 전까지 차관 대행 체제로 운영한다. 

leedh@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