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정의용 "韓美 백신 스와프 논의 중"...중수본 "확정된 사안 아냐"
뉴스핌 | 2021-04-20 19:00:00

[서울=뉴스핌] 정승원 기자 = 정의용 외교부장관이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확보를 위한 한미 백신 스와프를 진지하게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방역당국은 "현재 확정된 사안은 없다"며 한미 백신 스와프와 관련해서 말을 아끼는 모습을 보였다. 

정 장관은 20일 국회 외교통일위원회긴급현안질의에서 박진 국민의힘 의원의 질의에 이 같이 답했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에서 열린 후쿠시마 오염수 방출과 관련한 국회 긴급현안보고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2021.04.20 kilroy023@newspim.com

박 의원은 "지난해 한미 백신 파트너십에 기반한 스와프를 제안한 것을 아느냐"라고 질의했고 이에 정 장관은 "(한미 백신 스와프를) 미국 측과 진지하게 협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 장관은 이어 "지난 주 존 케리 미국 대통령 기후특사가 왔을 때도 이 문제를 집중 협의했다"며 "한미 간 백신 협력은 다양한 관계에서 중층적으로 이뤄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다만 방역당국은 한미 백신 스와프와 관련해 확정된 부분은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이날 백브리핑에서 "한미 백신 스와프에 대해 말할 수있는 내용은 없다"며 "제조사와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손 반장은 "확정된 상황 아닌 것을 설명하기는 어렵다"며 "확정되고 진전된 것이 있을 때 설명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origin@newspim.com

박진 "한미 백신 스와프 제안" 질문에 정의용 "검토하고 미국과 협의 중"
정의용 "한·미, 코로나 백신 스와프 협의"…"日 오염수 IAEA 韓 전문가 파견"
정의용 "미국과 코로나19 백신 스와프 협의 진행중"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