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가삼현 한국조선해양 사장 "올해 2분기에도 선박 수주행진 이어갈 것"
이투데이 | 2021-04-23 19:51:03
[이투데이] 한영대 기자(yeongdai@etoday.co.kr)

가삼현 한국조선해양 대표이사 사장 <사진> 이 23일 "올해 2분기 수주는 1분기와 비슷한 수준을 유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서울시 서초구 양재동 엘타웨에서 진행된 한국조선해양산업 CEO 포럼에서 기자와 만나 선박 수주 추이에 대해 전망한 것이다.

한국조선해양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었던 작년과 달리 올해는 승승장구를 이어가고 있다.

실제 한국조선해양은 이날까지 총 80석의 선박을 수주했다. 수주 금액은 7조5000억 원에 육박한다.

2분기에도 수주 행진이 이어진다면 한국조선해양은 이른 시일에 올해 수주 목표액을 달성할 가능성이 커졌다.

한국조선해양의 올해 수주 목표액은 149억 달러(약 16조 원)이다.

한편, 대우조선해양 기업결합심사 마무리 일정에 대해서 가 사장은 "(논의는 하고 있지만) 구체적으로 말하기 어렵다"고 선을 그었다.



[관련기사]
[공시] 한국조선해양, 자회사 현대중공업 6364억 규모 LNGC 3척 공급계약
한국조선해양, 초대형 원유운반선 2척 2080억 원에 수주
[공시] 한국조선해양, 자회사 현대삼호중공업 2079억 규모 원유운반선 2척 수주
한국조선해양, 원유운반선 2척 1530억 원에 수주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