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국토부, '광주 붕괴사고'에 전국 철거 현장 점검 시행
이투데이 | 2021-06-12 11:45:03
[이투데이] 이재영 기자(ljy0403@etoday.co.kr)



정부가 9일 발생한 광주 동구 철거 건축물 붕괴사고와 관련해 전국 철거 현장에 대한 점검에 나섰다.

국토교통부는 광주 동구 철거 건축물 붕괴사고와 관련해 10~11일 2차례에 걸친 사고수습본부 회의를 통해 이같이 결정했다.

노형욱 국토부 장관은 유사사고로 인한 더 이상의 무고한 희생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즉각적인 전국 해체공사 현장의 점검을 지시했다.

특히 감리자가 해당 현장 안전에 대해 점검하고 이를 발주청이 최종 확인할 때까지 해체공사 진행을 중지도록 했다.

민간공사 현장도 해당 지자체 주관으로 현장의 일시중지 및 점검을 통해 안전확보 여부를 확인토록 권고했다.

아울러 노 장관은 "중앙 건축물 사고조사위원회가 전문적이고 공정한 판단을 할 수 있도록 국토안전관리원 사무국과 국토부가 초기자료 확보 등을 적극 지원하라"고 했다.

앞서 9일 오후 4시 22분께 광주 동구 학동에서 철거 공사 중인 5층 건물이 무너졌다. 이 사고로 해당 건물 앞 정류장에 막 정차한 시내버스 1대가 건물 잔해에 매몰됐다. 함몰된 버스에서 구조된 17명 중 9명이 숨졌으며, 8명은 중상을 입었다.



[관련기사]
박범계 "철거 건물 붕괴 사고 사망자 부검 신중해야"
경찰, ‘광주 건물 붕괴 참사’ 4명 입건
경찰, '광주 건물 붕괴' 감리 소환조사…현장 감독 소홀 의혹
검찰 "광주 건물 붕괴 참사 사망자 부검, 유족 의견 존중"
文, 유영민 비서실장 통해 '광주 붕괴 참사' 유족 위로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