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중국발 충격에 비트코인 3만달러 붕괴
파이낸셜뉴스 | 2021-06-22 22:17:04
[파이낸셜뉴스] 중국발 충격으로 결국 비트코인 3만 달러 선이 붕괴됐다. 비트코인은 22일 오후 9시40분 현재(한국시간 기준) 글로벌 코인중계 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24시간 전보다 8.04% 급락한 2만9952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비트코인이 3만 달러를 하회한 것은 지난 1월 2일 이후 처음이다. 이로써 비트코인은 올 들어 상승분을 모두 반납했다.

시총 2위인 이더리움도 24시간 전보다 8.58% 급락한 1803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카르다노(에이다)는 18.51%, 도지코인은 19.71% 각각 폭락하고 있다.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가상화폐)가 급락하고 있는 이유는 중국이 암호화폐 단속을 강화하고 있기 때문이다.

지난달 중앙정부는 비트코인 거래는 물론 채굴도 금지한데 이어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이 21일 시중은행의 간부들을 불러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 거래를 엄격하게 금지할 것을 지시했다.

중국은 이뿐 아니라 웨이보(중국판 트위터)에서 비트코인 인플루언서의 계정을 삭제하는 것은 물론 검색엔진인 바이두에서 해외 거래사이트의 검색을 차단하는 등 모든 수단을 동원, 암호화폐 거래를 막고 있다.

같은 시각 한국의 거래사이트인 업비트에서도 비트코인은 24시간 전보다 7.70%급락한 3451만3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더리움은 7.97%, 에이다(카르다노)는 13.26%,리플은 13.23% 각각 급락하고 있다.


camila@fnnews.com 강규민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