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美 특허심판원, SK이노 청구한 LG엔솔 배터리특허 무효 심판 기각
뉴스핌 | 2021-01-14 15:24:46

[서울=뉴스핌] 이윤애 기자 = SK이노베이션(096770)이 미국 특허청 특허심판원에 LG에너지솔루션을 상대로 제기한 배터리 관련 특허 무효 심판이 모두 기각됐다.

14일 업계와 외신 등에 따르면 미국 특허청 특허심판원(PTAB)은 SK이노베이션이 LG에너지솔루션을 상대로 제기한 특허 무효 심판 청구에서 원고측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SK이노베이션은 특허심판원에 LG에너지솔루션의 배터리 SRS 분리막 특허와 양극재 특허가 무효라며 총 8건의 심판을 청구했다.

하지만 특허심판원은 지난해 11월 말 6건, 지난 12일에 2건 등 8건을 모두 각하했다.

미국 특허심판원의 조사 개시 기각에 대해서는 항소가 불가능하기 때문에 SK이노베이션은 더 이상 LG에너지솔루션의 SRS 분리막 특허와 양극재 특허 관련 유효성 여부를 다툴 수 없게 됐다.

양사는 국내외에서 전기차 배터리 관련 영업비밀 침해와 특허 소송을 벌이고 있다. 

LG에너지솔루션이 SK이노베이션을 상대로 미국 국제무역위원회(ITC)에 제기한 배터리 영업비밀 침해 건은 다음달 최종 결정이 나올 예정이다. 

양사는 또한 서로의 배터리 관련 특허가 무효라며 ITC에 관련 소송도 진행중이다.

LG에너지솔루션이 지난해 3월 먼저 SK이노베이션의 특허 1건에 대해 심판을 청구해 현재 조사가 진행되고 있다. 

SK이노베이션도 LG에너지솔루션의 특허 8건에 대해 심판을 제기했지만 모두 기각됐다. 

yunyun@newspim.com

LG엔솔-中 CATL, '배터리 1위' 선두경쟁 격화
신년사로 살펴본 K-배터리, 올해 일낸다...LG·삼성·SK 기대↑
배터리 시장은 '자금 조달=성과'…LG에너지솔루션, IPO 속도낸다
SK이노베이션, 2차전지 납품 배터리 사업 가치 상승 -NH투자증권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