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서학개미 사랑, '테슬라'에서 OO으로 갈아타나
한국경제 | 2021-01-31 09:33:32
올해도 해외주식에 투자하는 개인 투자자들인 서학개미들이 투자를 늘리고 있다
. 서학개미도 올들어 5조원 이상의 해외주식을 사들이면서 작년의 열기를 이어
가고 있다. 서학개미가 가장 사랑하는 종목은 '테슬라'지만 최근들어
'게임스톱'으로 관심이 옮겨가고 있다 .미국 증시를 뒤흔드는 '게
임스톱 대란'에 서학개미들도 속속 승차하고 있다.

31일 한국예탁결제원 증권정보포털 세이브로에 따르면 국내 개인투자자들은 올
해 1월(1~28일)에 47억2861만 달러(5조2950억원) 규모의 해외 주식을 순매수했
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8억4197만 달러(9396억원)의 5배를 넘어서는 수준이
다. 해외 주식 순매수 통계는 국내 증권사 창구를 통해 거래가 이뤄진 외화증권
규모다. 미국이 41억612만달러(4조5980억원)로 전체의 86%를 차지한다.

서학개미가 가장 많이 사들인 종목은 단연 '테슬라'다. 전기차 시장 확
대와 반도체 업황 회복에 대한 기대감은 물론 지난 4분기 실적발표도 영향을 미
친 것으로 보인다. 테슬라는 창사 이래 첫 연간 흑자를 달성했다. 국내 투자자
들이 올해 들어 사들인 테슬라 주식은 9억2948만달러(1조408억원)로 1조원을 넘
어선다. 지난해 127억2484만달러(약 14조2492억원)를 사들인데 이어 올해도 매
수열기를 이어가고 있다.

다음으로는 애플이다. 순매수 금액은 5억2085만달러(5832억원)으로 서학개미들
의 사랑을 받고 있다. 최근 애플이 자율주행 전기차 '애플카'를 출시한
다는 소식과 국내 기업들과의 협업설이 나돌면서 기대감을 더 높였다. 애플은
지난해 4분기에 전년 동기 대비 21% 증가한 1114억 달러의 매출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3위는 대만의 반도체 파운드리(위탁생산) 기업인 TMSC다. 순매수 규모는 2억25
06만 달러(2520억원)다. 반도체 업황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면서 투자자
들이 몰린 것으로 보인다. TMSC의 주가도 올해들어 20%가량 급등했다.

최근 서학개미들의 장바구니에 부동의 '톱3'에 최근 추가된 종목은 미
국 게임 소매업체 게임스톱이다. 게임스톱의 주가는 올해 들어 680% 넘게 폭등
했다. 개미투자자들이 온라인 채팅방에서 서로 힘을 실어 주며 공매도 세력을
상대로 싸움을 벌이며 주가를 계속 끌어올렸다. 공매도 세력과의 전쟁에서 서학
개미도 힘을 보탠 셈이다.

많이 오른만큼 차익실현 규모도 남다르다. 지난 29일 기준 예탁원을 통한 게임
스톱 순매도 결제 금액은 5396만달러(약 603억원)로 집계됐다. 국내 투자자들은
이 종목을 4286만달러 매수 결제하고 9682만달러 매도 결제했다. 전체 결제금
액이 1억3968만달러에 달한다. 일간결제금액으로 테슬라(1억2386만달러)를 웃돈
다.

예탁원에 따르면 29일 기준 결제 수치는 미국 현지에서 지난 26일(이하 현지시
간) 거래분에 해당한다. 이날 게임스톱 주가는 전날보다 92.71% 뛰어오른 147.
98달러에 마감했다. 당일 주가가 폭등하자 서학개미들이 차익 실현에 나선 것으
로 보인다. 이후 게임스톱 주가는 27일에는 134.84% 급등하더니, 28일에는 44.
29% 폭락했다가 다시 29일 67.87% 뛰어올랐다. 증시 급등락에 서학개미들의 거
래량도 늘고 있다.

한편 게임스톱 사태는 미국 증시 전체를 흔들고 있다. 서학개미들이 섣불리 뛰
어들었다가는 리스크(위험도)를 안을 수 있다는 점이 지적되고 있다. 전문가들
은 "단기 차익을 목표로 하는 주식 거래는 그만큼 큰 리스크를 감수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