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美, 마스크 벗었다.."백신 접종자, 실내외에서 안써도 돼"
뉴스핌 | 2021-05-14 04:02:00

[뉴욕=뉴스핌]김근철 특파원=코로나19 최대 발생국의 오명을 썼던 미국이 백신 접종에 힘입어 드디어 마스크를 벗는다. 

미국 질병예방통제센터(CDC)는 코로나19 백신을 완전히 접종한 사람은 실외는 물론 실내 활동에서도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도 된다고 13일(현지시간) 밝혔다. 

CDC는 이날 미국의 코로나19 백신 접종률을 고려하고, 미접종자들의 접종을 유도하기 위해 이와같은 개정된 가이드라인(권고 지침)을 밝혔다. 

CDC는 백신 접종을 완전히 마친 사람은 실외 활동 뿐아니라, 대부분의 실내 장소에서도 마스크를 착용할 필요가 없다고 발표했다. 다만 연방 정부나 주정부, 지역 정부 차원 또는 근무지 직장 규정 상 마스크 착용을 요구할 경우에는 이를 따르라고 덧붙였다. 

CDC는 이밖에 완전 접종을 마친 사람은 별도의 지침이 없는 대부분의 지역에서 사회적 거리 두기를 하지 않아도 된다고 발표했다. 

CDC는 이와 같은 완화조치가 아직 접종을 하지 않고 있는 미국인들의 접종을 이끌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뉴욕타임스(NYT)  등에 따르면 이날 현재 전체 미국인 중 46%가 최소한 1회 이상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했고, 완전 접종을 마친 사람도 35%에 이른다. 

조 바이든 대통령은 오는 7월 4일 독립기념일까지 성인 70%가 최소한 1회 이상 백신을 접종하도록 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한 바 있다. 

마스크 벗고 있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사진=로이터 뉴스핌]

 kckim100@newspim.com

파우치 "미국 실내 마스크 착용 지침 완화할 때"
미 CDC, 12~15세 화이자 코로나19 백신 접종 권고
뉴욕 "관광객들도 지하철역에서 백신 접종 가능"
美 "백신 맞으려 가면 우버도 공짜"..접종률 높이려 고육책
美 "코로나 백신 지재권 면제 지지..협상 시간은 걸릴 것"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