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하남시 ‘1회용컵 No’ 캠페인 돌입…기후위기 대응
파이낸셜뉴스 | 2021-07-30 01:23:03
하남시 ‘공공청사 내 1회용컵 안 쓰기’ 캠페인 돌입. 사진제공=하남시

【파이낸셜뉴스 하남=강근주 기자】 하남시가 27일부터 청사 출입자를 대상으로 ‘공공청사 내 1회용 컵 안 쓰기’ 캠페인에 들어갔다.

이번 캠페인은 폭염으로 인한 얼음음료 수요가 급증하면서 플라스틱 일회용 컵 사용량이 늘어나자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자원순환 공공청사’ 운영 일환으로 기획됐다.

친환경사업소장을 비롯해 시청 자원순환과 직원은 이날 청사 입구에서 ‘1회용컵 이제 그만! 테이크아웃도 텀블러’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 시민과 직원 참여를 독려했다.

하남시는 4월부터 ‘자원순환 공공청사 만들기’를 추진해 청사 내 1회용 종이컵 사용을 금지하고 있다. 특히 모든 부서를 대상으로 종량제봉투 배출상태를 주기적으로 확인해 청사 쓰레기 배출량이 일평균 50%가량 감소하는 효과를 거뒀다.

이외에도 각종 회의나 행사 시 제공해 오던 페트병 생수와 음료수 사용을 자제하고 종이컵 대신 개인 컵을 지참하거나 다회용 컵을 준비해 민원 응대나 회의 시 활용하고 있다.

하남시 ‘공공청사 내 1회용컵 안 쓰기’ 캠페인 돌입. 사진제공=하남시

또한 정부가 26일부터 시행한 ‘공공기관 1회용품 등 사용 줄이기 실천지침’에 발맞춰, 본청뿐만 아니라 산하기관, 출자-출연 기관 및 학교 등에도 1회용품 사용 억제와 올바른 분리배출 실천을 유도할 계획이다.

임국남 자원순환과장은 “1회용품 줄이기는 지속가능한 환경도시 조성을 위한 첫 걸음”이라며 “공공부문에 자원순환 문화가 뿌리내려 민간으로 확산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