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경산시,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조건 대폭 완화
뉴스핌 | 2021-08-02 12:06:43

[경산=뉴스핌] 남효선 기자 = 경북 경산시가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조건을 크게 완화했다.

2일 경산시에 따르면 이번 완화 조치에 따라 지원대상은 당초 경산시에 대표자의 주소지와 사업장을 두고 사업자등록이 되어 있는 개인 신용평점 744점(신용등급 기준 6등급)이하 소상공인에서 '한시적으로 2021년 8월 2일부터 12월 31일까지 경산시 소재 사업장'으로 확대됐다.

경북 경산시청사 전경[사진=경산시] 2021.08.02 nulcheon@newspim.com

이번 완화 조치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격상에 따른 피해 소상공인의 원상 회복을 위해서다.

이들 영업 중인 소상공인에게 개인 신용평점 상관없이 최대 2000만 원까지 대출 기간 최대 5년까지(2년 거치 3년 균등 분할상환 또는 2년 만기 일시 상환) 저금리로 대출받을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 공고문을 참고하거나 경북신용보증재단 경산지점(811-0790)으로 문의를 하면 된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경산시 희망모아드림 사업(특례보증·이차보전)이 더 많은 소상공인에게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소상공인에게 특례보증 사업을 통해 저리자금을 적기 지원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경산시는 지난 2018년 이후 경북신용보증재단에 23억을 출연해 2021년 6월 말 기준 653개 업체에 112억3900만 원을 지원했다.

nulcheo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