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윤화섭-이인영 남북교류 논의…“DMZ걷기 요청”
파이낸셜뉴스 | 2021-08-02 12:41:03
윤화섭 안산시장-이인영 통일부 장관(오른쪽) 7월30일 남북교류 활성화 논의. 사진제공=안산시

【파이낸셜뉴스 안산=강근주 기자】 윤화섭 안산시장이 이인영 통일부 장관을 만나 지방정부 차원의 남북교류 활성화 방안을 건의하는 등 남북경협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논의했다.

안산시는 7월30일 윤화섭 시장이 통일부를 방문해 지방정부 차원에서 남북관계의 물꼬를 틀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건의했다고 2일 밝혔다.

윤화섭 시장은 이날 이인영 장관에게 한국전쟁 72주년을 맞는 내년, DMZ 걷기 사업 등 지방정부 차원에서 남북교류협력사업이 시행될 수 있도록 요청했다.

아울러 안산시가 그동안 남북교류협력사업의 법적-제도적 기반 조성 및 네트워크 구축 등을 위해 추진해온 성과를 설명하고, 앞으로 사업계획에 대해서도 자문을 구하는 등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민선7기 안산시는 올해 5월 공식 출범한 ‘남북평화협력 지방정부협의회’에 참여하기에 앞서 2019년 5월 ‘안산시 남북교류협력 및 평화통일 기반조성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남북교류협력 및 평화통일 기금’ 조성을 시작, 현재까지 6억 원을 확보했다.

특히 작년 11월에는 (사)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한반도 평화정책을 위해 적극 협력키로 하는 등 안산시 자체적으로 평화통일에 대비한 남북교류사업 기반을 마련했다.

이인영 장관은 “안산시가 제안한 사업에 깊이 공감하며, 올 3월 개정 시행된 ‘남북교류협력에 관한 법률’에 따라 지방정부가 남북교류협력사업 주체가 되는 근거가 마련되면서 앞으로 다양한 형태의 남북교류협력이 활발하게 이뤄질 것으로 기대하며 정부 차원의 지원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윤화섭 시장은 “최근 남북 통신선 복원을 시작으로 영상 회담 및 대북지원이 논의되고 있는 상황에서, 남북교류협력에 지방정부 차원에서 제 역할을 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시민과 함께 적극 참여하는 한편, 경기도와 정부가 추진하는 각종 교류협력사업에 안산시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