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국토연구원 "집값 오를 때 거래도 활발해져"
한국경제 | 2021-08-02 12:47:46
주택가격이 오르는 시기엔 사람들의 주택 거래 수요도 늘어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국토연구원은 2일 펴낸 주간 국토정책 브리프 827호에 이같은 내용을 담은 
9;주택구매소비자의 의사결정 구조와 주택시장 분석'을 게재했다. 이는 작
년에 발간한 논문을 요약한 것이다.

연구원은 주식시장에서 '군집행태'를 측정하는 CCK 모형을 국내 부동산
시장 분석에 활용했다. 2006년부터 2020년 6월까지 아파트 실거래 가격지수를
대입해 분석했다. 분석 결과 수도권과 서울 아파트 시장에서 상승하는 시기엔
군집행태가 나타났으며, 하락기엔 이 행태가 발생하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

아파트값이 한창 오르는 시기엔 주택의 가치를 따지기 보다는 시장의 분위기를
타고 거래를 할 가능성이 높다는 의미다. 연구원 측은 "시장 침체 시 일
부 지역에서 급격한 가격하락은 발생할 수 있으나 외부충격이 발생하지 않는 한
시장 전체로까지 확대되지 않는 주택가격의 하방경직성을 보여주는 것으로 해
석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연구원은 또 베이비부머 세대의 주택수요 경향성을 따져봤다. 베이비부머 세대
는 주택수요를 유지하거나 주택을 추가 구매하려는 경향이 강하다. 젊은 층도
생애주기에 따르기보다 더 많은 주택소비를 하려는 세대나 집단이 있다. 이같은
부분이 현재 주택수급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주택 구매력이 높아지면 주택 수요가 거주를 목적으로 하는 경우가 많지만 집값
이 상승하면 투자를 고려한 수요가 커지는 방향으로 시장이 변화한다는 결과도
나왔다. 연구원은 "이같은 구조는 주택시장의 붐이 지속되게 만들어 주택
가격 하방리스크를 증가시킨다"고 제언했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