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나이지리아 방문자 오미크론 의심…내일 오후 검사 결과 나와
이투데이 | 2021-11-30 20:33:05
[이투데이] 서지연 기자(sjy@etoday.co.kr)


▲ (사진=연합뉴스)


나이지리아를 방문한 인천 거주 부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 감염으로 의심돼 변이 확정을 위한 검사를 시행하고 있다.

정부는 오미크론 변이의 국내유입 차단 및 대응 방안을 선제적으로 논의하기 위해 범부처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하기로 했다.

30일 보건복지부와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지난 14일부터 23일까지 나이지리아를 방문한 뒤 코로나19에 확진된 인천 부부가 오미크론 변이 감염으로 의심되고 있다.

이 부부는 지난달 28일 모더나 백신 접종을 완료하고 나이지리아를 방문했으며, 귀국 후인 지난 25일 검사 결과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 후 접촉자 추적 관리 과정에서 지인과 가족 총 2명이 추가로 확진된 것으로 확인됐다.

이날 오전 추가 확진자인 지인에 대한 변이 PCR 검사에서 오미크론 변이가 의심됐고, 정부는 이들의 전장 유전체 검사를 시행하고 있다. 결과는 내달 1일 오후에 확인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코로나19 현황] 국내 확진자 ‘총 44만7230명’ 3032명 추가…사망자 44명 늘어- 11월 30일 0시
[포토] 코로나19 여파로 '서울역그릴' 폐업
[포토] '서울역그릴' 코로나19 여파로 영업종료
LX공사, '코로나19' 장기화에 비대면 서비스 강화…국민 신뢰 높인다
정우성·고경표 코로나19 확진…연예계 돌파감염 비상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