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OPEC+, 1월 하루 40만 배럴 증산 유지 결정
뉴스핌 | 2021-12-03 02:45:55

[샌프란시스코=뉴스핌]김나래 특파원=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산유국들 협의체인 OPEC+가 1월에도 하루 40만 배럴의 원유를 증산한다고 밝혔다.

[사진=로이터 뉴스핌] 2021.12.01 jihyeonmin@newspim.com

2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OPEC+는 성명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시장 상황이 바뀌면 증산 규모를 조정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최근 미국의 전략비축유(SPR) 방출과 새로운 코로나 바이러스 변이인 오미크론의 영향에 유가 폭락으로 이어질 것이라는 우려에도 불구하고 OPEC+는 기존의 월별 원유 생산량 증가 정책을 고수하기로 합의했다. 이에 국제유가는 하락했다.

OPEC+는 지난 8월부터 하루 40만 배럴씩 증산하기로 한 바 있다. 이에 미국 정부는 휘발유 가격이 급등하고 조 바이든 대통령의 지지율이 하락함에 따라 OPEC+가 생산량을 더 늘리도록 거듭 촉구해왔다.

바이든 행정부는 이르면 내년 1월 SPR 5000만배럴을 방출할 것이라고 지난달 밝혔으며, 이번 SPR방출에는 중국, 일본, 한국, 인도, 영국도 동참한다. 이후 오미크론 우려로 국제유가가 크게 떨어지면 미국은 전략적 비축유(SPR)를 방출하는 계획의 일정을 조정할 수 있다고 여지를 남기기도 했다.

한편, OPEC+ 장관들은 다음달 1월 4일에 만날 예정이다.

ticktock0326@newspim.com

[종합] '고발사주' 손준성 구속영장 또 기각…법원 "소명 불충분"
[1보] 법원 '고발사주' 손준성 검사 구속영장 기각
미국 주간 신규 실업수당 청구 22만2000건으로 증가
경북내륙·울릉·독도 3일 비나 눈...동해안 건조특보 '산불주의'
[프로배구] 김사니 IBK기업은행 감독대행, 3경기 만에 사퇴... 팀은 어수선
조동연, 사생활 논란에 결국 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직 '자진 사퇴'
국회, 소득세법 개정안 처리...가상화페 과세, 1년 유예키로
서훈, 中 양제츠와 한반도 평화방안 종전선언 논의, 한중 화상 정상회담 논의 가능성도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