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창동역ㆍ잠실종합운동장ㆍ월드컵공원ㆍ목동운동장 코로나 검사소 운영
이투데이 | 2021-12-09 14:09:03
[이투데이] 박은평 기자(pepe@etoday.co.kr)


▲ 9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7102명으로 이틀째 7000명대를 이어가고 있는 9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강대역에 설치된 임시선별검사소를 찾은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줄 서 있다.(뉴시스)


서울시는 시민들이 덜 기다리며 쉽게 검사받을 수 있도록 4개 권역별 '서울시 코로나19 검사소'를 설치하고 10일부터 운영한다고 9일 밝혔다.

4개 검사소는 △창동역 공영주차장(도봉구 창동 330) △잠실종합운동장 제2주차장(송파구 잠실동 10-1) △월드컵공원 평화광장(마포구 월드컵로 243-48) △목동운동장 남문 주차장(양천구 안양천로 939)이다. 4개 검사소 모두 평일부터 주말까지 오후 1시부터 밤 9시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검사소는 서울시가 직접 운영한다. 기존 검사 시설(선별진료소, 임시선별검사소, 찾아가는 선별진료소)과 별도로 직영 검사시설을 권역별로 추가 운영해 검사량은 확대하면서 시민 불편과 보건소 부담은 줄이는 게 목표다.

검사소는 의료진 보호와 안전한 검사를 위해 '글로브 월' 방식으로 4개 부스를 설치·운영한다. 원하는 시민 누구나 방문하면 검사받을 수 있다. 대상자는 문진(QR 또는 수기) →접수 → 검체채취→ 귀가 순으로 검사받는다. 결과는 문자 등으로 24시간 내 통지받을 수 있다.



[관련기사]
서울시 '비상 의료방역' 식당ㆍ카페 현장 점검
서울시민이 꼽은 최우수 민원서비스 '생계형 서민체납자 복지지원'
[속보] 홍남기 "이달 국토부-서울시 공공재개발 2차 후보지 공모"
서울시 코로나19 일일 확진자수 또 경신하나…7일 오후 9시 역대 최다
서울시 "구청장협의회 개인정보 요구 사실과 달라…선거 앞둔 과잉 정치 행위"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