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속도 내는 천안 부성역 신설…주변 개발 지역 교통 편의 높아지나
한국경제 | 2022-08-13 11:32:04
수도권전철 1호선 직산역과 두정역 사이에 ‘부성역(가칭)’을 신설
하기 위한 작업이 속도를 내고 있다.


13일 한국철도공사(코레일)에 따르면 부성역 신설을 위해 해당 지방자치단체인
천안시와 건설을 담당하는 국가철도공단이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신설될 부성
역은 규모 2500여㎡의 역사다. 2만여 가구가 들어설 주변 개발지역의 교통편의
를 위해 만들게 됐다. 오는 2026년 착공해 2029년 개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업무 협약은 효율적인 역사 신설을 위해 상호 간 업무 범위와 사업비 부담
등의 필요한 사항을 정하기 위해 체결했다. 코레일은 역 운영, 시운전 등 운영
자 입장에서 사업에 협조하고 천안시는 사업비를 포함한 인허가 등의 행정적 지
원을 맡는다. 국가철도공단은 설계와 공사, 용역감독 등 역사 건립을 책임진다
.


김기태 코레일 광역철도본부장은 “유관기관 간 긴밀한 협력으로 부성역을
원활히 신설할 수 있게 세심하게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겠다”며 ”
신설역을 중심으로 한 중장기적 연계교통에도 신경 써 주민들이 편리하게 열차
를 이용할 수 있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김은정 기자 kej@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