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뉴욕증시] '무역협상 불확실성·홍콩시위 격화'에 혼조세
파이낸셜뉴스 | 2019-11-12 08:11:06
[파이낸셜뉴스]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미국과 중국의 무역협상 관련 불확실성이 이어지고 홍콩에서 민주화 시위가 격화한 영향에 혼조세를 나타냈다.

11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0.25포인트(0.04%) 오른 2만7691.49에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6.07포인트(0.2%) 내린 3087.01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도 11.04포인트(0.13%) 하락한 8464.28에 장을 마쳤다.

시장은 미·중 무역협상 추이와 홍콩 시위를 주시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지난 금요일 기존 관세 철회와 관련해 중국과 합의한 것은 없다고 말했다.

이어 주말에는 중국과의 무역협상이 매우 잘 되고 있다면서도 관세철회와 관련해서는 잘못된 보도가 나오고 있다고 했다. 이는 중국 상무부가 기존 관세를 단계적으로 철회하기로 미국과 합의했다고 밝힌 것과 상반된다.

홍콩 경찰이 시위대를 향해 실탄을 발사해 부상자가 발생하는 등 상황이 격화한 것도 글로벌 증시에 부담으로 작용했다.


11일 시위 현장에서 시위 참가자가 경찰이 쏜 실탄에 맞아 쓰러져 긴급 수술을 받았다. 홍콩 시위자가 경찰의 실탄에 맞은 것은 세 번째다.

홍콩 수반인 캐리 람(林鄭月娥) 행정장관은 "사회 질서를 파괴하는 폭도들에 굴복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하는 등 물러서지 않고 있다.

map@fnnews.com 김정호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