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종합2보] 512조 규모 예산안 국회 본회의 통과 …한국당 "패싱"
뉴스핌 | 2019-12-10 21:59:00

[서울=뉴스핌] 김선엽 기자 = 내년도 예산안과 기금운용계획안 수정안이 10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4+1'(더불어민주당·바른미래당·정의당·민주평화당+대안신당) 협의체가 제출한 수정안이 정기국회 마지막 날 국회 문턱을 가까스로 넘었다.

이날 국회는 본회의를 열고 예산안 수정안을 재석 162인 중 찬성 156인, 반대 3인, 기권 3인으로 의결했다. 기금운용계획안 수정안은 재석 158인 중 찬성 158인으로 의결됐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문희상 국회의장이 10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371회 제12차 본회의에서 2020년도 예산안에 대한 수정안을 상정하자 자유한국당 의원이 '날치기'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 있다. 2019.12.10 leehs@newspim.com

예산안·기금운용계획안 수정안은 총 513조4580억원 규모의 정부 원안에서 1조2075억원을 삭감한 총 512조2504억원으로 결정됐다.

정부안보다 7조8674억원이 증액되고 9조749억원이 감액됐다. 올해 예산 469조6000억원과 비교하면 42조7000억원, 약 9.1% 가량이 늘었다.

이날 본회의에 앞서 문희상 국회의장 주재로 이인영 민주당·심재철 한국당·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와 여야 3당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간사들이 4시간 가까이 내년도 예산안 증감을 두고 줄다리기를 벌였다.

3당 지도부는 총 감액 규모에 대해서 의견 접근을 이뤘으나 세부적인 사항에 대해 이견을 좁히지 못하면서 결국 협상은 결렬됐다.

이후 개최된 본회의에서 문 의장은 내년도 예산안을 첫 번째 안건으로 상정했다. 문 의장의 의사일정 조정에 반대한 한국당 의원들은 "날치기", "절차준수" 등의 구호를 외치며 강하게 반발했다.

한국당 의원들의 항의로 본회의가 20분 가량 진행되지 못 했으나 문 의장이 표결을 강행하면서 결국 내년 예산안은 '4+1'협의체가 마련한대로 통과됐다

김선엽 기자 sunup@newspim.com

지상욱, 예산안 처리 강력 반발..."관례도, 예의도 없는 폭거"
[종합] 4+1 예산안, 국회 본회의 통과…한국당 집단고성 '반발'
[전문] 심재철 "야합세력의 예산 폭거 자행…깜깜이 예산 막아야"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