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북한, 안보리 회의에 반발…“미국, 우리 갈길 결심 내리게 해”
이투데이 | 2019-12-12 20:39:05
[이투데이] 이다원 기자(leedw@etoday.co.kr)



북한이 미국의 요구로 11일 열린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회의에 대해 “우리로 하여금 어느 길을 택할 것인가에 대한 명백한 결심을 내리게 하는 데 결정적인 도움을 주었다”며 반발했다.

12일 조선중앙통신은 외무성 대변인이 담화를 통해 “미국은 이번 회의 소집을 계기로 도끼로 제 발등을 찍는 것과 같은 어리석은 짓을 했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대변인은 “연말 시한부가 하루하루 다가오고있는 속에 미국이 우리에 대한 도발수위를 계속 높이고 있다”며 “우리는 지금과 같이 예민한 때에 미국이 우리 문제를 논의하는 유엔안전보장이사회 공개회의를 주도하면서 대조선압박분위기를 고취한 데 대해 절대로 묵과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미국이 입만 벌리면 대화 타령을 늘어놓고 있는데 설사 대화를 한다고 해도 미국이 우리에게 내놓을 것이 없다는 것은 너무도 자명하다”며 “이미 천명한 바와 같이 우리는 더이상 잃을 것이 없으며 미국이 선택하는 그 어떤 것에도 상응한 대응을 해줄 준비가 되어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삼성 스마트폰, 올해 출하량 3억 대 돌파…화웨이와 격차는 3%P로 줄어
미국 “유연할 준비 돼 있다…北, 도발 피하고 대담한 결정 내려야”
GC녹십자랩셀, 미국혈액학회서 NK세포치료제 병용투여법 연구 데이터 발표
미국 압박에도...독일 통신업체, 5G 구축에 화웨이 장비 사용
코렌텍, 무릎 인공관절 제품 미국 FDA 허가 취득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