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12월 중소기업 경기전망지수 72, 전월대비 2.0p 하락
이투데이 | 2020-11-29 12:09:09
[이투데이] 이재훈 기자(yes@etoday.co.kr)



중소기업들의 12월 경기전망 지수가 72.0으로 전달보다 2.0%p 떨어졌다. 코로나19 3차 대유행(재확산)이 시작되면서 기업들의 체감경기 둔화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중소기업중앙회는 3150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2020년 12월 중소기업경기전망조사'를 벌여 29일 '12월 업황전망 경기전망지수'를 발표했다.

지수가 100 이상이면 긍정적으로, 100 미만이면 그 반대를 뜻한다. 12월 지수인 72.0은 전월대비 2.0p 하락한 수치로, 전년 동월 대비 12.2p나 떨어진 수치다.

중기중앙회는 코로나19의 전국적 재확산으로 경기전망지수가 다시 하락한 9월(67.9)이후 정부의 ‘4차 추가경정예산’ 지원 및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 등으로 2개월 연속 반등세(10월 71.2→11월 74.0)를 이어갔지만, 최근 코로나19확진자 수의 전국적 재확산 등에 따라 체감경기가 다시 둔화될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제조업 12월 경기전망은 78.4로 전월대비 2.6p 하락(전년동월대비 3.8p 하락)했고, 비제조업은 68.7로 전월대비 1.7p 하락(전년동월대비 16.5p 하락)했다. 건설업(75.0)은 1.8p 상승했으며 서비스업(67.4)은 2.4p 떨어졌다.

산업 항목별 전망을 보면 △내수판매(74.0→72.1) △수출(85.0→81.4) △영업이익(71.2→70.2) 전망이 전월에 비해 떨어졌지만 자금사정(69.3→70.1) 전망과 역계열 추세인 고용(98.3→97.7) 전망은 다소 개선될 것으로 전망됐다.

기업들의 11월 중소기업 주요 애로요인으로는 내수부진(69.9%) 비중이 가장 높았고, 업체 간 과당경쟁(39.3%), 인건비 상승(35.8%), 판매대금 회수지연(22.4%)이 뒤를 이었다.

10월 중소제조업 평균가동률은 69.5%로, 전월대비 0.6%p 상승했고, 전년 동월대비 4.0%p 하락했다. 기업규모별로 소기업은 전월대비 0.8%p 상승한 65.2%, 중기업은 전월대비 0.5%p 상승한 73.6%로 조사됐다.



[관련기사]
중소기업계, 국민의힘 만나 현안에 대한 입법 보완 요청
중소기업계 “중대재해처벌법 등 기업 옥죄는 노동입법안 신중해야”
중기중앙회, 홈앤쇼핑과 소기업ㆍ소상공인 판로지원 업무협약 체결
중기중앙회, '유통산업위원회'·'물류산업위원회' 공동 개최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