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日 소프트뱅크 손정의, 회장직 물러나
파이낸셜뉴스 | 2021-01-26 22:41:06
손정의(일본명 손 마사요시) 일본 소프트뱅크 회장.로이터뉴스1


[파이낸셜뉴스] 재일교포 2세로 세계적인 IT 기업 소프트뱅크를 창업했던 손정의(일본명 손 마사요시)가 소프트뱅크 회장 직책에서 물러나기로 했다.

NHK와 니혼게이자이신문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소프트뱅크는 26일 발표에서 손 회장이 회장직에서 물러나고 미야우치 겐 사장이 회장직을 물려받는다고 알렸다. 동시에 소프트뱅크는 미야카와 준이치 부사장을 오는 4월 1일부로 사장 겸 최고경영자(CEO)로 승진시킨다고 밝혔다.

새 CEO로 승진할 미야가와는 20대 때 인터넷 회사를 창업한 뒤 소프트뱅크의 전신인 회사에 입사해 기술 담당으로 고속 대용량의 통신 규격 5세대(5G) 기지국 정비 등을 진행했고 현재는 도요타자동차와 공동 출자한 차세대 이동 서비스를 다루는 회사의 사장을 맡고 있다.

새 회장에 취임하는 미야우치는 창업자인 손 회장과 함께 오랜 동안 통신사업을 이끌어왔고 앞으로 회장으로서 오는 3월 경영을 통합하는 야후와 LINE을 포함한 그룹 전체를 통괄하게 된다.

손 회장은 회장 자리에서 물러나 '창업자 이사'가 된다. 소프트뱅크는 이번 인사가 경영체제 쇄신에 따른 조치라고 밝혔다. 현지 언론들은 소프트뱅크가 미야카와 차기 사장 체제로 5G와 인공지능(AI) 자동운전 등의 분야를 중심으로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분석했다.



pjw@fnnews.com 박종원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