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언론사별 뉴스

네이버, 클로바노트 일본 출시…글로벌로 사업 확대
뉴스토마토 | 2022-05-24 11:09:17
[뉴스토마토 이선율 기자] 네이버(NAVER(035420))가 자사 대표 서비스 중 하나인 음성기록 AI '클로바노트'를 일본에 선보인다. 네이버는 일본 서비스를 시작으로, 글로벌 진출을 본격화한다는 방침이다.

네이버는 24일 클로바노트의 일본어 버전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해당 서비스는 PC 웹사이트 및 일본 내 iOS 및 안드로이드 앱마켓에서 이용할 수 있다.




네이버 클로바노트 일본 출시. (사진=네이버)




기본적인 기능은 한국어 버전과 거의 동일하다. 일본어로 된 음성을 앱에서 직접 녹음하거나 파일을 업로드하면 텍스트로 변환되며 북마크 기능, 메모 기능, 검색 기능 등이 탑재됐다. 한국어 버전과 마찬가지로 화자 구분도 가능하다. 다만 공유 기능, 화상회의 연동 기능, 다국어 동시 인식 기능 등의 일부 기능은 추후 업데이트될 예정이다. 한국어 및 영어 인식은 상반기 중 제공 예정이다.

네이버는 클로바노트 일본어 버전에도 클로바의 자체 일본어 음성인식 'NEST' 엔진에 하이퍼클로바의 기술을 적용해 정확도를 높였다. 레이블링 되지 않은 데이터도 AI 학습에 활용할 수 있는 자기지도학습 기법을 적용해, 효율적으로 성능을 개선했다.

한편 클로바노트는 국내에서 최근 누적 다운로드 230만건을 돌파하며 사용자 호응 속 빠른 서비스 성장세를 지속하고 있다. 학기 초 학생 사용자들의 증가로, 지난달에는 이용자(MAU)가 1월 대비 2배 가까운 47만명을 기록하기도 했다.

네이버는 AI 기술을 기반으로 서비스도 계속 고도화하고 있다. 최근 인식언어에 중국어가 추가돼 한국어, 영어, 일본어, 중국어에 대한 음성 인식이 가능하며, 지난 2월에는 한국어와 영어가 혼용된 음성도 인식할 수 있는 다국어 인식 기능이 탑재됐다. 뿐만 아니라, AI가 '주요 키워드'를 추출해, 음성 노트의 주요 내용을 빠르게 확인하고 탐색할 수 있는 기능, 중요한 내용에는 '하이라이트' 표시를 할 수 있는 기능 등 편의 기능도 고도화됐다. 초대규모 AI '하이퍼클로바'의 언어모델을 활용한 주요 내용 요약 기능도 조만간 출시를 앞두고 있다. 네이버는 클로바노트를 최근 오픈한 신사옥 '1784' 회의실에도 적용해, 사내 회의록 정리에 활용할 예정이다.

네이버는 일본을 시작으로, 하반기 중 북미 및 아시아 시장에도 클로바노트를 순차적으로 공개하며, 글로벌 사업을 확대해나간다는 계획이다. 또한 업무 계정 및 그룹 관리 기능과 함께 다양한 업무 도구와의 연동을 강화해 업무 환경에 특화된 서비스로 발전시켜나갈 예정이다.

한익상 네이버 책임리더는 "클로바노트의 가장 큰 차별점은 바로 네이버의 음성 AI 기술력에 기반한 독보적인 음성인식 성능"이라며 "앞으로 서비스 지역을 지속 확대해나가며 글로벌 사용자들에게도 AI 음성기록을 통한 일상의 편리함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선율 기자 melody@etomato.com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