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특징주]파수, 이틀째 강세…재택근무 확산 수혜
edaily | 2020-04-24 09:20:27
05/29 10:45
거래량
23,688
전일대비
-2.65%
시가총액
405억
외인비율
0.0%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이데일리 박정수 기자] 파수(150900)가 이틀째 오름세다. 데이터3법 통과와 재택근무 확산에 따른 수혜가 기대된다는 증권가 분석이 긍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풀이된다.

24일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파수는 오전 9시16분 현재 전 거래일보다 9.77%(380원) 오른 4270원에 거래되고 있다. 파수는 전 거래일에도 9%대 올랐다.

파수는 데이터 보안(DRM 분야), 애플리케이션 보안(시큐어코딩 분야) 국내 시장점유율 1위 업체이며 개인정보 비식별화 솔루션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했다.

박재일 키움증권 연구원은 “올해 1월 데이터3법이 통과됨에 따라 개인정보를 가명 처리해 활용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됐다”며 “파수는 올해 개인정보 비식별화 인증기관으로부터 인증을 받는 데 주력할 계획이며 향후 데이터 거래가 활성화될 경우 본격적인 매출이 발생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특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재택 및 원격 근무가 확산하는 추세이며 코로나19가 진정된 이후에도 재택 및 원격 근무는 활성화될 것”이라며 “현재 대부분 기업은 가상사설망(VPN)을 통해 보안을 유지하고 있으나 VPN의 경우 바이러스에 감염될 경우 대응 속도가 느리며 보안에 한계가 있어 보안 제품을 도입하는 기업이 가파르게 증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