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엇갈리는 판매 전망…‘갤폴드’ 늘고 ‘노트20’ 줄고
이투데이 | 2020-08-05 08:39:06
[이투데이] 권태성 기자(tskwon@etoday.co.kr)



삼성전자의 하반기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Z폴드2’의 판매량이 전작보다 약 25% 늘어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갤럭시노트20’의 판매량은 약 5%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5일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는 이날 발표되는 갤럭시Z폴드2가 올해 전 세계에서 50만 대 팔릴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는 전작의 첫해 판매량(40만 대)보다 10만 대가량 많은 수치다.

갤럭시 폴드는 작년 9월 우리나라를 시작으로 같은 해 연말까지 60여 개국에 출시됐다. 출시 초기 각국에서 배정 물량이 수 시간 만에 완판되는 등 높은 인기를 끌었다.

카운터포인트리서치는 “갤럭시Z폴드2의 공급이 작년보다는 원활하게 이뤄지고, 판매처도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며 “폴더블폰은 한정된 소비자를 타깃으로 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소비심리와 큰 상관이 없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반면, 갤럭시노트20 시리즈의 판매량은 전작인 갤럭시노트10 시리즈보다 줄어들 것으로 내다봤다.

카운터포인트 리서치는 갤럭시노트10의 첫해 판매량이 900만 대였으나, 갤럭시노트20의 첫해 판매량은 850만 대로 약 5% 줄어들 것으로 관측했다.

카운터포인트 리서치는 “최근 설문조사 결과 약 30% 응답자가 다음 스마트폰 구매시 지출을 20% 이상 줄이겠다고 응답했다”며 “선진국들이 아직 코로나19에서 완전한 회복세를 보이지 않아 플래그십폰 판매가 다소 주춤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밖에 애플의 첫 5G 아이폰 출시와 국내 이동통신사들의 보조금 경쟁을 기대하기 어려워진 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이통3사는 최근 불법보조금 관련 제재를 받았고, 5G 투자로 자금 여력이 없는 상황인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삼성전자 첫 온라인 언팩 D-2, 관전 포인트는?
삼성전자, 스타트업 산실 'C랩 아웃사이드' 2020년 공모
까사미아, 디지털프라자서초본점 오픈... 삼성전자와 협업 지속
삼성전자, ARM 지분 인수하나
갤럭시 언팩서 BTS 등장하나…2차 예고영상 출연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