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부광약품, 항바이러스제 ‘레보리르’ 코로나19 치료 특허 등록
한국경제 | 2020-08-12 09:56:06
09/22 장마감
거래량
1,828,956
전일대비
-4.94%
시가총액
18,706억
외인비율
5.5%
기간누적20일
0
매매신호
매도
부광약품은 항바이러스제 ‘레보리르’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증(코로나19) 치료 효과에 대한 용도특허를 등록했다고 12일 밝혔다.

특허명은 ‘코로나바이러스를 치료하기 위한 L-뉴클레오사이드의 용도&rs
quo;다. 양성 대조군으로 렘데시비르를 사용해 인간 폐세포에서의 효과를 확인
했다. 원숭이 신장 세포에서 진행한 시험에서도 효과가 나타나 특허가 등록됐다
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부광약품은 지난 5일 국제특허(PCT)도 출원했다.

레보비르는 부광약품이 개발한 항바이러스제로 세계 4번째, 아시아 최초로 B형
간염 바이러스 치료제로 판매 중이다. 레보비르는 바이러스 유전물질의 복제를
억제하는 효과가 있다.

이미 항바이러스제로 사용되고 있어 감염된 세포에 약물이 전달되는 데이터와
장기간의 안전성 수치가 검증됐다. 국내에서 허가용 임상을 승인 받아 임상 2상
을 진행 중이다.

김예나 기자 yena@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