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종합] 미 국무장관 지명자 "대북 정책 전반 재검토 의향"
한국경제 | 2021-01-20 08:33:00
조 바이든 차기 미 행정부의 토니 블링컨 국무장관 지명자는 19일(현지시간) 상
원 외교관계위원회 인사청문회에 출석해 "북한 관련 모든 정책을 재검토할
의향이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이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추구한 최고 권력자 간의 만남(톱다운) 방식
의 대북 접근법에서 탈피해 새로운 해법을 모색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낸 것으로
풀이된다.

블링컨 지명자는 대북 인도주의적 지원 문제에 대해서는 적극적인 목소리를 냈
다. 그는 "이것은 행정부마다 괴롭혔던 어려운 문제"라며 "이는
나아지지 않았던 문제다. 실제로는 더 나빠졌다"고 말했다.

블링컨 지명자는 "나는 시작하기 어려운 문제라는 것을 인정하면서 시작하
겠다"며 "그래서 우리가 하려는 첫 일 중 하나는 전반적 접근법을 재
검토하는 것"이라고 했다.

블링컨 지명자는 "이는 우리의 동맹과 파트너, 특히 한국과 일본, 그리고
나머지와 긴밀히 상의하고 모든 권유를 재검토하는 것으로 시작한다"며
"우리는 거기에서 시작할 것이고, 그에 관한 대화를 환영할 것"이라
고 말했다.

그는 대북 인도적 지원 문제와 관련해 "북한에서 또 비슷한 상황에 처한
곳에서 우리는 그 나라의 국민에 대해 분명히 유의하고 그들의 고통을 덜어주기
위해 할 수 있는 일을 해야 한다고 생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