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삼성디스플레이, 40대 부사장 1명·여성 상무 1명 등 24명 승진
뉴스핌 | 2021-12-09 13:26:59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삼성디스플레이가 '삼성형 패스트트랙'을 거친 40대 부사장 1명을 포함해 총 8명을 부사장으로 승진시켰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임원 및 마스터(Master)에 대한 '2022년 정기 인사'를 실시했다고 9일 밝혔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이번 인사로 부사장 8명, 상무 14명을 비롯해 마스터 2명, 총 24명을 승진시켰다.

삼성디스플레이 아산2캠퍼스 [사진=뉴스핌 DB]

삼성디스플레이 관계자는 "불확실한 경영환경 속에서 디스플레이 시장 지배력을 강화하고 미래 성장동력 확보에 기여한 인물들을 부사장으로 중용했다"고 설명했다.

이번에 부사장으로 승진한 김창식 경영지원실 IP팀장은 지식재산권(IP) 전문 변호사로 특허괴물 등 외부의 특허침해 소송을 효과적으로 방어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박지용 부사장은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PA팀장으로 디스플레이 백플레인(Backplane) 기술 전문성을 토대로 산화물 TFT 등 신기술이 집약된 플래그십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패널 적기개발을 주도했다.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공정개발팀장을 지낸 이관희 부사장은 OLED 유기재료 전문가로 장수명·고효율 발광재료 개발 및 저전력·고성능 OLED 패널 신공법 개발을 이끈 공로를 인정받았다.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SDT법인장인 이동원 부사장은 OLED 제조라인 운영 전문가로 중국 천진법인 설비효율 극대화 및 생산성 향상에 기여했다.

조성찬 디스플레이연구소 선행연구팀장 겸 제품연구팀장은 차세대 디스플레이 개발 및 디스플레이 폼 팩터 혁신을 위한 기반기술 발굴 및 인큐베이션에 기여한 성과를 인정받아 이번에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최순호 부사장은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마케팅팀장으로 IT OLED 패널의 시장 진입을 가속화하고 OLED 기술 프로모션 강화로 중소형 사업의 매출 및 이익 극대화에 기여했다.

대형디스플레이사업부 공정개발팀장을 맡아온 최재범 부사장은 백플레인 공정 전문가로 QD디스플레이의 완성도를 확보해 제품 적기 출시에 기여했다는 평을 받았다.

젊은 경영진을 조기 육성할 수 있는 삼성형 패스트 트랙을 통해 40대 고위 임원도 탄생했다. 40대에 임원에 오른 최열 부사장은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모듈개발팀장을 맡아온 모듈 공정기술 전문가다. 그는 베트남 법인의 모듈 기술 역량을 고도화하고 모듈 신공법 및 재료 개발을 주도한 공을 인정받았다.

성과주의 원칙을 적용, 경영성과 창출 능력과 성장 잠재력을 겸비한 차세대 리더들을 임원으로 승진 조치했다. 특히 연구개발, 제조기술, 영업 등 각 부문에서 핵심인력을 발탁해 회사의 미래 성장 기반을 마련하고 사업 포트폴리오 다변화에 대비했다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이번 임원 인사에서 여성 승진자는 24명 중 1명에 그쳤다.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A영업그룹장인 손서영 상무는 미주영업 전문가로 대형 고객사들과의 네트워크 및 영업 능력을 바탕으로 중소형 패널 매출 극대화에 기여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디스플레이 기술 선도기업의 위상을 강화한 인물 두 명도 마스터로 신규 선임됐다.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폴더블개발팀의 안성국 마스터와 디스플레이연구소 공정연구팀 임준형 마스터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이번 정기 임원인사를 통해 경영진 인사를 마무리하고 잇따라 조직개편과 보직관련 인사도 진행할 계획이다.

nanana@newspim.com

삼성디스플레이, 국내 사업장 폐기물 매립 제로 인증
"삼성OLED 정보 한눈에"..삼성디스플레이, 글로벌 사이트 개설
삼성디스플레이, "올레드 노트북 소개영상 유튜브 500만뷰 돌파"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