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종합] 엔씨소프트, 2분기 영업익·매출 ‘맑음’…내년 상반기 ‘TL’ 출시
이투데이 | 2022-08-12 10:57:04
[이투데이] 조성준 기자(tiatio@etoday.co.kr)


▲ 엔씨소프트 2022년 2분기 실적 표.(사진제공=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가 현재 개발 중인 신작 ‘TL’을 내년 상반기에 출시한다. ‘아이온2’는 글로벌 동시 출시를 목표로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엔씨소프트는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1230억 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9% 성장했다고 12일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6293억 원으로 17% 증가했다.

지역별 매출액은 한국이 4088억 원으로 가장 많았고, 아시아 1446억 원, 북미o유럽 399억 원을 기록했다. 로열티 매출은 360억 원으로 집계됐으며 해외 및 로열티는 전체 매출의 35%를 차지한다.

전체 매출 중 모바일 게임은 4752억 원을 기록했다. 제품별로 살펴보면 리니지W 2236억 원, 리니지M 1412억 원, 리니지2M 962억 원, 블레이드 & 소울 2는 142억 원 등을 기록했다. PC온라인 게임 매출은 리니지 257억 원, 리니지2 226억 원, 아이온 142억 원, 블레이드 & 소울 61억 원, 길드워2 272억 원 순이다.

엔씨소프트 관계자는 “TL(MMORPG), 프로젝트R(배틀로얄), 프로젝트M(인터랙티브 무비), BSS(수집형 RPG) 등 글로벌 시장에서 점유율을 높이고 있는 다양한 장르의 신작을 개발 중”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TL은 사내에서 진행한 테스트에서 좋은 반응을 이끌어낸 것으로 알려졌다. 엔씨소프는 이날 실적발표 후 진행한 컨퍼런스콜에서 “적절한 시점에 글로벌 시장에서 TL을 선보이는 자리가 곧 있을 것”이라며 “내년 상반기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파트너사에 대한 논의는 진행되고 있기 때문에 언급하기 민감한 사항”이라며 “가장 좋은 파트너에 대해 전략적 측면에서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아이온2에 대해서는 “언리얼 엔진 5에 기반해 모바일 MMORPG로 개발하고 있다”며 “전 세계 동시 출시를 보고 개발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상보] 엔씨소프트, 리니지 시리즈 흥행 지속…2분기 호실적 견인
게임대상 ‘오딘’ 개발사 대표, 카카오게임즈 2대 주주 올랐다
KT, 5G 중간요금제 23일 출시…6만1000원·30GB 제공
[종합] KT, 상반기 매출 역대 최대…디지코·콘텐츠 통했다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