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한수원, 차기 사장에 황주호 전 경희대 원자력공학과 교수 내정
이투데이 | 2022-08-18 21:27:04
[이투데이] 정회인 기자(hihello@etoday.co.kr)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 차기 사장에 황주호 전 경희대 원자력공학과 교수가 내정됐다.

18일 에너지업계에 따르면 산업통상자원부는 황 전 교수를 한수원 신임 사장 내정자로 통보했다.

한수원은 19일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황 전 교수 신임 사장 선임안을 의결할 예정이다.

황 교수는 산업부 장관의 재청과 대통령의 재가를 받아 이르면 이달 중 한수원 사장으로 정식 부임하게 된다.

황 전 교수는 1956년생으로 경기고와 서울대 원자핵공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조지아공과대 대학원 원자핵공학에서 박사 과정을 거쳤다. 이명박 전 대통령 재임 시기인 2010~2013년 에너지기술연구원장을 지냈다.

이후 한국에너지공학회 회장과 한국원자력학회 회장, 한국원자력통제기술원 이사장 등을 역임했다. 또 국가에너지위원회 갈등관리위원회 내 '사용후핵연료 공론화 태스크포스(TF)' 위원장을 맡았다.

이밖에도 정재훈 한수원 사장과 함께 한수원 혁신성장위원회 공동위원장을 지냈고, 작년 6월에는 한수원 원전안전자문위원장에 위촉되는 등 한수원과의 외연을 꾸준히 넓혀왔다는 평가를 받는다.

업계에서는 황 전 교수가 혁신형 소형모듈원자로(SMR) 기술 개발 사업에 추진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다만 황 전 교수가 두산에너빌리티가 지분 투자를 한 미국 SMR 기술 개발 기업 뉴스케일의 사외이사를 맡고 있어 이해 상충 우려도 나온다.



[관련기사]
[특징주] 두산에너빌리티, 이집트 원전 계약 임박 소식에 강세
"글로벌 리더 입지 강화"…두산에너빌리티, 8400억 사우디 해수담수화플랜트 수주
[공시] 두산에너빌리티, '8360억 규모' 사우디 해수담수화 플랜트 공사 수주
[오늘의 주요 공시] 두산에너빌리티ㆍ한화시스템ㆍ하이브ㆍ카카오게임즈 등
이창양 산업장관, 원전 협력업체와 간담회…"정부가 최선 다해 지원"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