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뉴스속보

러시아 스타벅스 없어진 자리에 '짝퉁' 스타스 들어왔다
한국경제 | 2022-08-19 19:02:01
우크라이나 전쟁 발발 뒤 러시아에서 철수한 커피 글로벌 기업 스타벅스를 표방
한 '스타스 커피' 1호점이 러시아의 수도 모스크바에 오픈했다.


영국 일간 가디언 등이 18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래퍼 티무르 유누소브와
레스토랑 경영자 안톤 핀스키는 스타벅스 매장을 인수해 브랜드 이름을 바꾼
후 이날 스타스 커피로 개장했다.


이들 인물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을 지지하는 성향으로 잘 알려져 있
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이들은 올해 8∼9월 사이 더 많은 스타스 커피 매장
을 개장할 계획이다. 그러나 스타스 커피의 브랜드 로고는 스타벅스와 너무 비
슷해 '짝퉁 논란'이 이어질 것으로 예측된다.


특히 스타스 커피의 로고에서는 스타벅스의 로고인 그리스 신화 속 요정 사이렌
이 러시아 전통 머리 장식 코코시니크를 쓴 여성으로 대체됐다. 그린 톤의 색상
이 동일하며 여성 캐릭터라는 점도 똑같다.


스타스 커피가 판매할 메뉴는 아직 전해지지 않았다.


스타벅스는 올해 5월 러시아에서 영업을 종료하고 떠나기 전까지 러시아에 매장
130개를 운영하고 있었다.


한편, 스타스 커피와 관련해 스타벅스 측은 이와 관련한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
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