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삼성 인도공장 1명 코로나 양성…휴대폰 라인 가동 중단
이투데이 | 2020-06-05 20:09:06
[이투데이] 김소희 기자(ksh@etoday.co.kr)

인도 뉴델리 인근 삼성전자 노이다 공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발생해 휴대폰 라인 가동이 일부 중단됐다.

5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전날 삼성전자 노이다 공장 휴대폰 라인의 현지 직원 1명이 병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결과 양성반응이 나왔다.

이에 삼성전자는 냉장고 등 가전 라인은 정상 운영하되 휴대폰 라인 전체 가동을 5일 하루 중단했다.

삼성전자는 현지 시간 오는 6∼7일 이틀간 양성반응이 나온 직원이 근무한 공간만 빼고 휴대폰 라인을 재가동하고, 8일부터는 전체 운영을 정상화할 계획이다.

삼성전자 측은 "노이다 공장은 코로나19에 대비해 작업공간을 구분해 놓은 상태"라며 "감염자가 일했던 공간만 분리해 가동을 중단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8일 오전 구속심사
삼성 준법위 "7개 계열사 대책…진전된 내용 포함돼 있어"
LG전자 “삼성전자 표시광고법 위반 관련 공정위 신고 취하”
삼성전자 “LG전자 부당광고 공정위 신고 취하”
[금주의 SNS핫템] “벌써 여름” 삼성전자 ‘벽걸이 에어컨’·한경희 ‘냉풍기’ 인기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