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LG전자, 의료진에 '퓨리케어' 기술 적용 마스크 2000개 기부
이투데이 | 2020-07-12 10:03:05
[이투데이] 한영대 기자(yeongdai@etoday.co.kr)



LG전자는 10일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에서 전달식을 열고 전자식 마스크 2000개를 기부했다고 12일 밝혔다.

전달식에는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이병석 병원장, LG전자 에어솔루션사업부장 이감규 부사장, 대외협력담당 윤대식 전무 등이 참석했다.

전자식 마스크에는 LG전자 퓨리케어 공기청정기의 특허 기술 및 노하우가 담겨 있다.

마스크 앞면에는 교체 가능한 헤파필터(H13등급)가 2개 있다. 사용자는 헤파필터를 통과한 공기를 들이마시게 된다.

마스크로 유입되는 공기량은 각각의 헤파필터 아래에 있는 초소형 팬이 조절하게 된다.

마스크에는 호흡 시 발생하는 압력을 감지하는 센서와 호흡 인지 알고리즘을 적용해 사용자가 숨을 들이마실 때는 팬의 속도를 높여 마스크 안으로 들어오는 공기량을 늘리고 숨을 내쉴 때는 속도를 줄인다.

LG전자는 얼굴 형태에 잘 맞는 마스크를 설계하기 위해 고려대학교 산업경영공학부 인간공학연구실과 공동으로 안면 유형을 분석하기도 했다.

이 제품은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KTC)으로부터 전기제품에서 발생하는 전자파가 일정 수준 이하로 방출됨을 인증하는 전자기장 환경인증(EMF)을 받았다.

LG전자는 의료진에 이어 사람들과의 잦은 접촉으로 항상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어야 하는 공공기관 근무자 등을 위해 전자식 마스크를 기부하는 것도 검토 중이다.

일반에 판매하는 시기와 방법, 가격 등에 대해서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LG전자 에어솔루션사업부장 이감규 부사장은 “마스크를 착용한 상태로 장시간 근무해야 하는 많은 분께 전자식 마스크가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비말차단용 마스크 3개 제품 ‘물 샘 현상’…식약처, 회수 조치
서울시, 사회주택 전 세대에 생활방역키트 지원
[출근길] 비말차단용 마스크 ‘물 샘’ 현상 발생해 회수 후 폐기·문재인 정부, 10일 부동산 세제 대책 발표 外 (경제)
인콘, 마스크 토탈 솔루션 플랫폼 론칭
‘공적 마스크’ 제도 폐지…12일부터 약국ㆍ마트ㆍ편의점서 수량 제한 없이 구매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